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현상의 시시각각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이현상의 시시각각] 당신들은 이미 승자다

    [이현상의 시시각각] 당신들은 이미 승자다 유료

    이현상 논설위원 너무 뻔한 말을 들으면 내용보다 말의 맥락부터 짚게 된다. 박원순 서울시장이 “(지금 코로나 대처가) 과거 정부와 비교할 수 없을 정도로 잘하고 있다”고 한 말이 그런 예다. 당연하지 않은가. 과거와 다를 바가 없다면 그게 이상하다. 현재는 과거의 퇴적 위에 서 있다. 2015년 메르스의 비극은 중동과 한국 사이의 아득한 거리가 주는 방심에서 ...
  • [이현상의 시시각각] 한국당 부동산 공약, 통할 수 있나

    [이현상의 시시각각] 한국당 부동산 공약, 통할 수 있나 유료

    이현상 논설위원 정부·여당의 경제정책 능력은 낙제점이지만 이런 상황을 정치적 기회로 바꿔 버리는 능력만큼은 가위 수준급이다. 정부 출범 때 6억원대이던 서울 아파트 중위가격이 9억원을 넘어섰다는 통계(KB 시세)가 나왔다. 청년 서민층에 통곡의 벽이 된 집값은 오히려 여권의 선거 전략 포인트가 됐다. 대통령은 '더 강력한 대책'을 거론하며 친서민 이미지를 굳혔다. ...
  • [이현상의 시시각각] 그래도 되니까

    [이현상의 시시각각] 그래도 되니까 유료

    이현상 논설위원 표출되지 못하는 감정은 안으로 파고들어 신경증이 된다. 불면·불안·두통을 초래하기도 하고, 충동 및 분노 조절 장애의 원인이 되기도 한다. 더 움츠러들었다가는 위험해진다고 생각했을까. 조국 사태에 가위눌렸던 집권 세력이 '검찰 평정' 후 완연히 자신감을 되찾았다. 여기저기서 솔직한 감정 표출이 목격된다. 때로는 실언을 가장했고, 때로는 진솔함으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