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해찬

통합 검색 결과

인물

이해찬
(李海瓚 / LEE,HAE-CHAN)
출생년도 1952년
직업 정치인
소속기관 [現] 더불어민주당 대표
프로필 더보기

동명이인

뉴스

  • 대치 와중에 "지역예산 따냈다" 홍보전…표 챙긴 여야

    대치 와중에 "지역예산 따냈다" 홍보전…표 챙긴 여야

    ... 본회의장에서 같은당 의원들이 거세게 항의를 하고 있었을 때였습니다. '밀실 야합', '세금 도둑' 논란에도 실세 의원들의 지역구 예산 챙기기는 여야를 가리지 않습니다. 이해찬 민주당 대표는 세종시 교통 안전 환경 개선 사업에 정부안보다 5억 1천 2백만 원을 더 확보했습니다. 김재원 한국당 정책위의장은 정부안에 비해 지역 관련 예산을 100억 원 넘게 늘렸습니다. 국회 ...
  • "날 밟고 가라" 한국당 농성…선거제·공수처 '본대결' 긴장

    "날 밟고 가라" 한국당 농성…선거제·공수처 '본대결' 긴장

    ... 거친 말이 쏟아졌습니다. 민주당은 '한국당의 방해가 도를 넘어섰다' 이런 주장을 했고요. 반면 한국당은 '민주당이 예산 심사권을 탈취했다' 이런 주장을 폈습니다. 이해찬 대표와 황교안 대표의 발언을 차례로 들어보겠습니다. [이해찬/더불어민주당 대표 : 수정안을 토론 후에 내놓고 제안 설명을 하겠다고 우기는 모습이라든가, 목불인견이라고 합니다. 눈뜨고 볼 ...
  • '한국당 패싱' 후폭풍…패트 처리 앞두고 정국 '급랭'

    '한국당 패싱' 후폭풍…패트 처리 앞두고 정국 '급랭'

    ... 전례가 없는 일입니다. 민주당은 합의를 위해 최선을 다했지만 한국당이 시종일관 예산 처리를 지연하는 데만 몰두했다며 정기국회 내 예산안을 처리하기 위한 불가피한 선택이었다고 밝혔습니다. [이해찬/더불어민주당 대표 : 자유한국당의 여러 가지 추태는 진짜로 더 이상 우리가 볼 수가 없을 정도였습니다. 원내대표가 국회법을 어기고 거의 30분 가까이 의장한테 항의를 하는 모습이라던가. 이런 모습들은 ...
  • '4+1' 패트 법안 13일 상정할 듯…"올해 안에 마무리한다"

    '4+1' 패트 법안 13일 상정할 듯…"올해 안에 마무리한다"

    ... 4+1은 두 안건에 대한 별도의 실무협의체 회의를 이날도 비공개로 이어갔다. 더불어민주당 이인영 원내대표(오른쪽)가 11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왼쪽은 이해찬 대표. [연합뉴스] 현재까지 유력한 '디데이(D-Day)'는 13일이다. 이인영 민주당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기자들과 만나 “선거법 협상 때문에 이것(본회의)을 미루는 건 아니다”라고 말했다.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사설] 심재철 원내대표 선출, 여야는 대화 모멘텀 살려야 유료

    ... 근간을 새로 세우는 중대 사안으로 한번 법을 만들면 되돌리기 쉽지 않다. 여야 합의로 신중하게 처리해야 하는 이유다. 다만 여당이 “선거법 같은 게임의 룰은 여야 합의가 최선”(민주당 이해찬 대표)이라며 타협 가능성을 시사한 건 고무적이다. 신임 심재철 원내대표도 “협상을 외면할 수만은 없다”며 유연성을 보이고 있다. 여야가 모처럼 조성된 대화 국면을 살려 협상을 통한 합의를 이끌어 ...
  • 3→4+1 사공 많아진 국회…예산안 통과 더 힘들어졌다 유료

    ... 따라 협상의 판은 뒤바뀔 수 있다. 실제 민주당에는 “한국당의 새 원내대표가 선출되면 예방 등 어떤 형식으로든 만나게 될 텐데, 그때 한국당과 협상 가능성을 더 봐야 하지 않겠느냐”(이해찬 대표)는 인식이 있다. 예산안과 선거법 개정에서 제1 야당을 배제하는 건 민주당으로서도 부담스럽다. 관련기사 '4+1 협의체' 마찰…예산안 처리 최악 지각사태 정 원내대변인은 4+1 원내대표급 ...
  • 황교안은 독해졌다는데···“한국당 읍참마속? 소참세연이더라”

    황교안은 독해졌다는데···“한국당 읍참마속? 소참세연이더라” 유료

    ... 김무성(6선, 부산 중-영도)·김세연(3선, 부산 금정)·김영우(3선, 포천-가평)·김성찬(재선, 창원진해)·유민봉(초선, 비례) 의원 등이다. 더불어민주당은 현재 현역의원 9명이 불출마를 예고했지만, 이해찬 대표와 진영 행안부 장관을 제외한 지역구 의원은 서형수·표창원 의원 둘이다. 나머지 5명(김성수·이용득·이철희·제윤경·최운열)은 비례대표다. 한국당의 불출마 규모가 정치적 무게감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