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해승

통합 검색 결과

인물

이해승
(李海承 / LEE,HAE-SEUNG)
출생년도 1946년
직업 경제/기업인
프로필 더보기

동명이인

뉴스

  • 환수 못 한 이해승 후손 소유 땅…서울 홍은동 60억 가치

    환수 못 한 이해승 후손 소유 땅…서울 홍은동 60억 가치

    [앵커] 친일 행위자의 땅 가운데 이해승의 후손이 가지고 있는 땅이 현재 가장 큽니다. 공시지가로는 20억 원, 실제 가치는 60억 원에 이릅니다. 이어서 이상엽 기자입니다. [기자] 서울 서대문의 한 임야. 초등학교 옆 산책로를 따라 그대로 방치돼 있습니다. 땅 크기만 2만7천 제곱미터. 토지주는 1910년 한일합병 뒤 일제로부터 조선 최고귀족 지위를 받은 ...
  • 친일파 후손들 아직도 '땅땅'…정부, 27억대 땅 환수 절차

    친일파 후손들 아직도 '땅땅'…정부, 27억대 땅 환수 절차

    ... 1주년 기념사'를 썼습니다. 이규원, 일본 정부로부터 자작 작위를 받은 뒤, 친일 단체 조선귀족회의 부회장을 지냈습니다. 1943년에는 일제의 징병령을 기념하는 헌금운동을 주도했습니다. 이해승은 조선귀족회 회장으로 일제강점기 일본의 통치를 도왔고, 홍승목은 조선총독부 찬의를 지내며, 친일단체 제국실업회의 회장까지 맡았습니다. 모두 2007년, 친일반민족행위자로 지정됐습니다. ...
  • 친일파 후손들 26억대 땅, 국고 환수 추진

    ... 등 친일행위자 4명의 재산을 환수하기 위해 후손 등을 상대로 소유권이전등기 및 부당이득반환 소송을 냈다. 이 중에는 철종의 맏형 영평군(이경응)의 장손으로 후작(侯爵) 작위를 받은 이해승(1890~미상)도 있다. 이들은 모두 1912년 일제로부터 한·일병합에 기여한 공로로 한·일병합기념장을 받았다. 환수 대상이 된 토지 재산은 이기용의 경기 남양주 이패동 소재 2필지와 이해승의 서울 ...
  • '친일파 재산 1위' 이해승 땅, 번번이 환수 실패…정부 계속 추적

    '친일파 재산 1위' 이해승 땅, 번번이 환수 실패…정부 계속 추적

    [앵커] 친일파의 땅 중에서도 지금 친일파 이해승의 후손이 가지고 있는 땅이 가장 큽니다. 공시지가는 20억 원 정도이지만, 실제 가치로 따지면 60억 원에 이른다고 합니다. 정부는 10여 년 전부터 환수에 나섰지만, 번번이 실패해 왔습니다. 왜 그런 건지, 이상엽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기자] 서울 서대문의 한 임야. 초등학교 옆 산책로를 따라 그대로 방치돼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친일파 후손들 26억대 땅, 국고 환수 추진 유료

    ... 등 친일행위자 4명의 재산을 환수하기 위해 후손 등을 상대로 소유권이전등기 및 부당이득반환 소송을 냈다. 이 중에는 철종의 맏형 영평군(이경응)의 장손으로 후작(侯爵) 작위를 받은 이해승(1890~미상)도 있다. 이들은 모두 1912년 일제로부터 한·일병합에 기여한 공로로 한·일병합기념장을 받았다. 환수 대상이 된 토지 재산은 이기용의 경기 남양주 이패동 소재 2필지와 이해승의 서울 ...
  • [인사] 교육부 外 유료

    ... 홍승의▶보도국 충남서부지사장 조상완▶보도국 충남북부지사장 연규양 ◆전주 MBC▶경영기술국장 마재호 ◆충북 MBC▶경영전략국장 이병선▶편성제작국장 직무대리 조기완▶경영전략국 전략사업부장 이해승▶편성제작국 제작부장 설경철▶기술국 기술1부장 김규설▶경영전략국 경영지원부 회계담당 박만순▶편성제작국 편성심의부 편성담당 이재혁 ◆연구개발특구진흥재단 ▶기획조정실장 이강준▶과학벨트지원단장 ...
  • 일제식민지에 북촌의 작은 한옥은 어떻게 지어졌나

    일제식민지에 북촌의 작은 한옥은 어떻게 지어졌나 유료

    ... '대규모 근대식 한옥단지' 개발에 뛰어들었고, 편리하게 살 수 있게 개량한 '20세기형 한옥'을 개발하고자 애썼다. 최근 한옥동네로 인기를 끌고 있는 익선동의 경우 정세권이 조선 왕족의 종친인 이해승 소유의 누동궁(166번지)과 고종의 서자 완화궁의 사저(33번지)를 매입해 한옥집단지구로 개발했다. 저자는 ”'사람 수가 힘이다. 일본인의 북진을 막아야 한다'는 그의 인식이 한옥집단지구 형태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