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타이이타이병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건강식이라더니 카드뮴 검출" 미국산 아보카도 잇따른 회수조치에 소비자 혼란

    "건강식이라더니 카드뮴 검출" 미국산 아보카도 잇따른 회수조치에 소비자 혼란 유료

    ... 수입된 제품에서 카드뮴이 기준치(0.05 mg/kg 이하)의 두 배 이상(0.10~0.12 mg/kg) 검출됐다. 카드뮴은 1급 발암물질이다. 체내에 쌓이면 뼈가 약해지면서 골절을 유발하는 이타이이타이병을 일으킨다. 호흡기질환, 심혈관질환, 당뇨병, 뇌졸중 등 급성ㆍ만성 질환을 유발하는 위험인자로 알려져 있다. 회수 조치된 아보카도는 총 53톤에 이른다. 국내 마트, 백화점, 온라인 쇼핑몰 ...
  • [맛있는 도전] 연일 기승 부리는 미세먼지…엽록소의 보고  '클로렐라'로 건강 지키자

    [맛있는 도전] 연일 기승 부리는 미세먼지…엽록소의 보고 '클로렐라'로 건강 지키자 유료

    ... 같은 중금속과 다이옥신 등 각종 유해물질이 소화관에서 흡수되는 것을 억제하고, 체외 배설을 촉진한다. 클로렐라의 유해물질 배출에 대한 연구는 다양하다. 일본에서는 카드뮴 중독 질병인 이타이이타이병 환자에게 3개월간 매일 클로렐라를 섭취시킨 결과, 카드뮴이 변을 통해 배출됐다는 연구 결과가 나온 바 있다. 또한 일본 오비히로국립대 교수팀은 산모가 클로렐라를 섭취하면 모유에 다이옥신과 ...
  • 1981년 방열복도 없이 쇳물 작업…그들이 김용균법 시초

    1981년 방열복도 없이 쇳물 작업…그들이 김용균법 시초 유료

    ... 누렇게 변하고, 온몸에서 기력이 빠지는 증상을 겪었다고 한다. 병원 검사 결과 고혈압에 의한 뇌출혈이었는데, 몸에선 기준치보다 25배 많은 카드뮴이 검출됐다. 카드뮴 중독, 이른바 '이타이이타이병' 국내 첫 사례였다. 1990년대 초 한국 사회는 위험물질 공포에 휩싸였다. 미나마타병을 일으킨다며 수은전지를 쓰지 말자는 사회적 분위기도 이때 형성됐다. 특히 산업현장의 위험물질 공포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