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철호의 퍼스펙티브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이철호의 퍼스펙티브] 시장의 복수…“한국 경제에 먹을 게 없어졌다”

    [이철호의 퍼스펙티브] 시장의 복수…“한국 경제에 먹을 게 없어졌다” 유료

    ... 있다”고 우기면 좌절감과 배신감만 깊어질 뿐이다. 기어를 후진에 놓고 액셀러레이터를 밟을수록 차는 자꾸 뒤로 가게 된다. 잘못된 정책을 계속 고집하면 할수록 더 큰 시장의 복수를 부를 수밖에 없다. “한국 경제에 더 이상 먹을 게 없다”는 소리 만큼 무시무시하고 섬뜩한 경고는 없다. 그런 말이 떠도는 한 미래는 암울할 따름이다. 이철호 중앙일보 칼럼니스트
  • [이철호의 퍼스펙티브] 이번 한국 경제 위기가 훨씬 불길한 네 가지 이유

    [이철호의 퍼스펙티브] 이번 한국 경제 위기가 훨씬 불길한 네 가지 이유 유료

    ... 확충하려면 경제 전반의 구조개혁을 통해 생산성을 제고해야 한다”며 “각종 규제와 진입장벽을 완화하고, 노동 개혁과 선제적인 구조조정으로 자원의 효율적 배분을 유도해야 한다”고 주문했다. 한국 경제학회는 “반시장·반기업 정책들부터 획기적으로 전환하고 시장과 자유경쟁을 믿어야 한다”고 지적했다. 쉬운 해법들이지만 실행이 어렵다는 게 문제다. 이철호 중앙일보 칼럼니스트
  • [이철호의 퍼스펙티브] 아베-한반도의 악연과 트럼프의 울퉁불퉁한 세계

    [이철호의 퍼스펙티브] 아베-한반도의 악연과 트럼프의 울퉁불퉁한 세계 유료

    ... 대통령의 발언을 소개한 것이다. “지난번 전남경제투어에서 거북선 12척 말씀을 기억하신 대통령께서 마이크를 잡으시더니 한 말씀 하신다. '오해가 없길 바란다. 지난번 전남 가서 거북선 12척 얘기를 했더니 다들 너무 비장하게 받아들였더라. 일본의 경제보복 문제는 당당하게 대응하고 특히 외교적으로 해결해야 한다. 그렇게 되리라 본다.'” 이철호 중앙일보 칼럼니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