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월결손금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수익 부풀린 코레일, '채용비리' LH·한전KPS 성과급 깎였다

    ... 수정안'을 심의·의결했다고 밝혔다. 감사원 감사 결과 코레일은 당초 2018회계연도에 순이익이 2892억원 발생했다고 결산했으나 실제로는 1051억원 적자를 본 것으로 나타났다. 코레일은 이월결손금 공제 한도 60%를 100%로 잘못 적용하면서 수익이 과다계상됐다고 밝혔다. 이에 공운위는 관련 지표 점수를 조정하고 임직원 성과급 지급률을 깎았다. 당초 월 기본급 172.5%의 성과급을 ...
  • 삼정KPMG, '2019년도 개정세법 설명회' 개최

    삼정KPMG, '2019년도 개정세법 설명회' 개최

    ... 삼정KPMG는 지난 13일 삼성동 코엑스 컨퍼런스룸에서 기업 담당자 800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9년도 개정세법 설명회'를 개최했다고 14일 밝혔다. 올해부터 시행되는 개정세법에는 연결법인 이월결손금 공제한도 축소, 투자·상생협력촉진세제 개선, 증여재산 시가 평가기간 확대, 신성장기술 연구개발(R&D) 비용 세액공제 요건완화, 부가가치세 가산세 부담 경감, 관세 과세가격 결정방법 제도 개선 등 ...
  • 문희상 국회의장, 본회의 자동부의 법안 28건 선정

    문희상 국회의장, 본회의 자동부의 법안 28건 선정

    ... 근로장려세제·자녀장려금 지원 확대, 노후경유차 교체 시 개별소비세 감면 ▲소득세법 = P2P 금융 이자소득 원천징수세율 인하, 주택임대소득 필요경비 조정 ▲법인세법 = 연결·외국법인 이월결손금 공제한도 축소, 기부금·중소기업 접대비 기본한도 상향조정 ▲상속·증여세법 = 가업상속공제 자산 처분에 따른 추징조정 ▲종합부동산세법 = 주택 0.5~2% → 0.5~2.5% 세율인상, 종합합산토지 ...
  • 국세청, '국세행정 정책제안 보고서 공모전' 시상

    국세청, '국세행정 정책제안 보고서 공모전' 시상

    ... '제4차 산업혁명 기술기반의 부가가치세 세금계산서 운영을 통한 국세행정 발전'이 수상했다. 장려상(5명)은 이건일·김범주(대학생)씨의 '기계학습을 통한 결손여부 예측과 이를 활용한 이월결손금 공제제도 개선방향' 등 5편의 응모작이 장려상을 받았다. 또한 김민한·김준식(대학생)씨의 '성실납세를 위한 세금포인트제도 개선 방안' 등 8편의 응모작은 아이디어상을 받았다. 이번 수상작은 국세지에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법인 차량 비용처리 제한 … 임직원 전용보험 들어야

    법인 차량 비용처리 제한 … 임직원 전용보험 들어야 유료

    ... 3~10%의 공제율을 적용받았다. 그러나 내년부터는 공제율이 대기업 1%, 중견기업 3%, 중소기업 6%로 하향 조정된다. 적자가 났을 때 향후 10년간 이익에서 적자를 낸 금액을 빼주는 이월 결손금 공제율도 100%에서 80%로 축소하기로 했다. 지금까지 한 해에 1000억원의 적자를 내고, 다음 해 1000억원의 흑자를 냈다면 다음 해 이익은 없는 것으로 봤다. 그러나 앞으로는 ...
  • 어린이 놀이터 CCTV 의무화 유료

    ... 내용도 발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또 당정은 ▶중소기업 최저 세율을 현행 10%에서 5%로 낮추고 ▶연구개발(R&D) 투자 비율 세액 공제를 현행 15%에서 20∼30%로 확대하며 ▶이월 결손금 처리 기한도 현행 5년에서 8년으로 늘려 중소기업의 세 부담을 덜어 줄 방침이다. 당정은 이어 적대적 인수합병(M&A)에 대한 대기업의 경영권 방어 방안도 마련할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
  • 전북은행 배당 결정…주식, 현금 각각 3% 유료

    ... 했다. 현금 배당은 올해 결산이 확정된 후 이사회 결의와 내년 주주총회를 거쳐 확정된다. 전북은행은 지난해 442억원의 당기 순이익을 올려 창립 이래 최고의 경영성과를 거뒀지만 이월 결손금 정리 때문에 1%밖에 배당하지 못했었다. 전북은행 관계자는 "앞으로 일정 수준 이상의 배당을 꾸준히 이어감으로써 주주들의 수익을 극대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장대석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