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승건

통합 검색 결과

인물

이승건
출생년도 1982년
직업 경제/기업인
소속기관 [現] 비바리퍼블리카 대표
프로필 더보기

동명이인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카뱅 못 넘는다" 우려 속 토스뱅크 탄생 초읽기

    "카뱅 못 넘는다" 우려 속 토스뱅크 탄생 초읽기 유료

    이승건 비바퍼블리카 대표 케이뱅크·카카오뱅크에 이어 토스뱅크의 출범이 예고되며 인터넷전문은행 삼국지 시대가 초읽기에 들어갔다. 1800만명의 토스 고객을 기반으로 은행에 뛰어드는 토스에 금융업계는 핀테크 업체다운 새로운 시도를 기대하면서도 기존 카카오뱅크의 아성을 뛰어넘지는 못할 것이라는 관측이 나온다. 14일 금융권에 따르면 토스를 운영하는 비바퍼블리카는 ...
  • 페달로·따릉이 비켜나세요···따릉따릉 잘나가는 카카오T바이크

    페달로·따릉이 비켜나세요···따릉따릉 잘나가는 카카오T바이크 유료

    ... 원씩 비용이 들기 때문에 재정 능력이 떨어지는 지자체가 지속하기 어렵다”며 “소비자 친화적인 서비스를 잘 기획하는 민간 기업의 역할이 더 커질 것”이라고 말했다. 공유자전거 일레클의 이승건 이사는 “구독형 서비스로 이용자 부담을 줄여 대도시 공공자전거를 민간이 흡수한다면 모빌리티 시장에 큰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박민제 기자 letmein@joongang.co.kr ...
  • 페달로·따릉이 비켜나세요···따릉따릉 잘나가는 카카오T바이크

    페달로·따릉이 비켜나세요···따릉따릉 잘나가는 카카오T바이크 유료

    ... 원씩 비용이 들기 때문에 재정 능력이 떨어지는 지자체가 지속하기 어렵다”며 “소비자 친화적인 서비스를 잘 기획하는 민간 기업의 역할이 더 커질 것”이라고 말했다. 공유자전거 일레클의 이승건 이사는 “구독형 서비스로 이용자 부담을 줄여 대도시 공공자전거를 민간이 흡수한다면 모빌리티 시장에 큰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박민제 기자 letmein@joongang.co.kr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