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랜드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장신 숲'에 갇힌 김학범호, 도쿄올림픽 첫 경기 내줬다

    '장신 숲'에 갇힌 김학범호, 도쿄올림픽 첫 경기 내줬다 유료

    ... 우드는 한 방을 보여줬다. 반면에 한국의 황의조(보르도)와 권창훈(수원)은 해결사 역할을 해주지 못했다. 와일드카드 박지수(상무)는 벤치에서 대기했고, 대신 중앙수비수 정태욱(대구)과 이상민(이랜드)이 선발 출전했다. 황의조는 “상대에게 찬스 한 번을 주고 한 골을 먹어 아쉽다. 여러 상황을 대비했지만, 상대 수비가 처음부터 밑으로 내려설 거라고 생각하지 못했다”고 말했다. 가시마=박린 ...
  • '장신 숲'에 갇힌 김학범호, 도쿄올림픽 첫 경기 내줬다

    '장신 숲'에 갇힌 김학범호, 도쿄올림픽 첫 경기 내줬다 유료

    ... 우드는 한 방을 보여줬다. 반면에 한국의 황의조(보르도)와 권창훈(수원)은 해결사 역할을 해주지 못했다. 와일드카드 박지수(상무)는 벤치에서 대기했고, 대신 중앙수비수 정태욱(대구)과 이상민(이랜드)이 선발 출전했다. 황의조는 “상대에게 찬스 한 번을 주고 한 골을 먹어 아쉽다. 여러 상황을 대비했지만, 상대 수비가 처음부터 밑으로 내려설 거라고 생각하지 못했다”고 말했다. 가시마=박린 ...
  • "멋지게 놀아보자" 도쿄 첫 승, 축구가 쏜다

    "멋지게 놀아보자" 도쿄 첫 승, 축구가 쏜다 유료

    ... 초첨을 맞췄다. 우리 수비 라인 모두 1m85㎝ 장신들이며 다른 팀에 비해 피지컬에 밀리지 않는다”고 전했다. 박지수(1m87㎝·김천)는 물론 정태욱(1m94㎝·대구)과 이상민(1m88㎝·이랜드) 모두 장신 중앙 수비다. 공격에는 와일드카드 황의조에 기대를 건다. 황의조는 출국 전 아르헨티나, 프랑스와 평가전에서 모두 무득점에 그쳤다. 훈련을 통해 후배들과 호흡이 맞춰가고 있다. 오세훈(울산)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