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들 국회의원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최상연의 시시각각] 읍참도 없고 마속도 없고

    [최상연의 시시각각] 읍참도 없고 마속도 없고 유료

    ... 정책도 그렇다. 한국당은 입만 열면 경제와 안보는 보수라고 하지만 그런 비전과 가치관, 국가관 행동의 선택 기준 되는 건 별로 본 적 없다. 당장 지금 예산 국회가 그렇다. 지위나 ... 과거에만 매달리는 집권당이라고 비난하는데 과거로만 과거로만 향하기론 거기서 거기다. 지금 국회의원을 하고 있는 분들을 뽑은 '진박 공천' 보수 정치가 무너진 계기다. 그건 왜 그랬느냐면 하늘에 ...
  • 국회 휘젓는 '4+1' 인영 “갈길 간다” 심재철 “불법 집단” 유료

    ... 원내대표지만 전부는 아니다. 인영(민주당)·윤소하(정의당)·조배숙(민주평화당) 원내대표와 김관영(바른미래당) 의원, 대안신당에선 창당준비위원장인 유성엽 의원 나온다. 바른미래당의 경우 오신환 원내대표가 '4+1'에 반대하기 때문에 전 원내대표였던 김관영 의원 참여하고 있다. 유성엽 의원번 20대 마지막 정기국회에서 '4+1'을 처음 공개적으로 제안한 사람이다. ...
  • 국회 휘젓는 '4+1' 인영 “갈길 간다” 심재철 “불법 집단” 유료

    ... 원내대표지만 전부는 아니다. 인영(민주당)·윤소하(정의당)·조배숙(민주평화당) 원내대표와 김관영(바른미래당) 의원, 대안신당에선 창당준비위원장인 유성엽 의원 나온다. 바른미래당의 경우 오신환 원내대표가 '4+1'에 반대하기 때문에 전 원내대표였던 김관영 의원 참여하고 있다. 유성엽 의원번 20대 마지막 정기국회에서 '4+1'을 처음 공개적으로 제안한 사람이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