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날 게이츠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전영기 칼럼니스트의 눈] 신한울 3·4호, 만삭의 아이 같아…대통령이 출산 지시를

    [전영기 칼럼니스트의 눈] 신한울 3·4호, 만삭의 아이 같아…대통령이 출산 지시를 유료

    ... '60년 탈원전' 연착륙을 위한 제언 4월10일 문재인 대통령(왼쪽)과 워싱턴 DC의 빌 게이츠 마이크로소프트 창업자가 코로나19 백신 개발 등에 관해 전화 대화를 하고 있다. [사진 청와대] ... “정부 에너지 정책의 흐름이 중단되지 않을 것”이라고 무심하게 답변했다. 그러고 세월이 흘러 이날까지 왔다. 신한울 3, 4호기 건설 요청은 탈원전 정책을 반대하기 위해서가 아니다. 정책의 ...
  • 폴 매카트니 “의료진 감사” 스티비 원더는 '린 온 미' 위로송

    폴 매카트니 “의료진 감사” 스티비 원더는 '린 온 미' 위로송 유료

    ... 월드: 투게더 앳 홈' 라이브 공연을 런던의 집 거실에 앉아 TV 모니터로 즐기고 있다. 이날 생중계로만 337만 명이 시청했다. [연합뉴스?유튜브 캡처] “어둠이 우리 삶을 뒤덮을 때/ ... 희망을 담은 노래들도 이어졌다. 미국의 퍼스트 레이디였던 미셸 오바마와 로라 부시, 빌-멀린다 게이츠 부부, 오프라 윈프리, 데이비드-빅토리아 베컴 부부 등도 격려의 메시지를 전했다. 민경원 ...
  • 빌 게이츠 “코로나 백신은 세계 공공재, 판매가격 적정해야”

    게이츠 “코로나 백신은 세계 공공재, 판매가격 적정해야” 유료

    게이츠 미국 마이크로소프트(MS) 창업자이자 빌&멀린다 재단 이사장인 빌 게이츠(사진)는 12일 “(코로나19 백신이 개발되면) '세계적인 공공재'로 다뤄져야 하고, 적정한 가격으로 모두가 접근 가능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게이츠이날 연합뉴스 등 세계 주요국 언론사에 실은 특별기고문에서 “중요하게 다뤄져야 할 문제는 가격”이라며 “만약 민간 부분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