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음악 전공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1위 수상은 어려운 음악의 길 계속 가라는 격려”

    “1위 수상은 어려운 음악의 길 계속 가라는 격려” 유료

    2020 중앙음악콩쿠르 시상식이 지난달 30일 마포아트센터에서 열렸다. 왼쪽부터 입상자 원아현·김하늘(피아노), 차단비(첼로), 이소정·신예은·이영만(클라리넷), 윤종빈 KT&G 홍보실장, ... 풍모의 표현으로 작곡가의 의도에 가장 근접했다”며 1위로 낙점했다. 지휘자인 아버지, 작곡 전공인 오빠와 함께 음악가 가족을 이루는 차단비는 현재 한국예술종합학교 3학년에 재학 중이다. “어려서부터 ...
  • “너의 춤이 들려요”…보지 못해도 즐기는 배리어프리 무용

    “너의 춤이 들려요”…보지 못해도 즐기는 배리어프리 무용 유료

    ...=이정권 gaga@joongang.co.kr 안대로 눈을 가렸다. 긴장감이 흐르는 배경 음악과 함께 알 수 없는 소음이 들린다. 희미하게 말 우는 소리에 '혹시 서부극인가' 싶다. “무슨 ... 호소했다. 빠르고 격렬한 움직임을 어떻게 '느끼게 하는가'가 관건이었다. 수강자 중 무용 비전공자도 있었지만, 아무래도 춤을 감각적으로 느끼는 무용수 출신이 탁월했다. 지난해 국립현대무용단의 ...
  • “너의 춤이 들려요”…보지 못해도 즐기는 배리어프리 무용

    “너의 춤이 들려요”…보지 못해도 즐기는 배리어프리 무용 유료

    ...=이정권 gaga@joongang.co.kr 안대로 눈을 가렸다. 긴장감이 흐르는 배경 음악과 함께 알 수 없는 소음이 들린다. 희미하게 말 우는 소리에 '혹시 서부극인가' 싶다. “무슨 ... 호소했다. 빠르고 격렬한 움직임을 어떻게 '느끼게 하는가'가 관건이었다. 수강자 중 무용 비전공자도 있었지만, 아무래도 춤을 감각적으로 느끼는 무용수 출신이 탁월했다. 지난해 국립현대무용단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