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음바페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김희선의 컷인] 플로이드 사건과 인종차별, 스포츠가 피해갈 수 없는 화두

    [김희선의 컷인] 플로이드 사건과 인종차별, 스포츠가 피해갈 수 없는 화두 유료

    ... 완장을 차고 나온 미국 축구선수 웨스턴 맥케니(22·샬케04) 여자 프로테니스를 대표하는 세리나 윌리엄스(39) F1 슈퍼스타 루이스 해밀턴(35) 가장 비싼 몸값을 자랑하는 축구계의 신성 킬리안 음바페(22·파리 생제르맹) 메이저리그 뉴욕 메츠의 투수 마커스 스트로먼(29) 등 흑인 선수들은 물론 로코 볼델리 미네소타 트윈스 감독, 게이브 케플러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 감독, 아담 웨인라이트(39) ...
  • #조지_플로이드를_위한_정의를

    #조지_플로이드를_위한_정의를 유료

    ... 고개를 숙였다. 미국 프로풋볼(NFL) 선수 콜린 캐퍼닉(33)이 2016년 경기 전 미국 국가 연주 때 선보인 세리머니로, 인종차별에 저항하는 의미다. 파리생제르맹 공격수 킬리안 음바페가 올린 플로이드 추모 트윗. [사진 음바페 트위터] 샬케04(독일) 미드필더 웨스턴 맥케니(22·미국)는 지난달 30일 베르더 브레멘전에 '조지를 위한 정의를(Justice for George)'이라 ...
  • #조지_플로이드를_위한_정의를

    #조지_플로이드를_위한_정의를 유료

    ... 고개를 숙였다. 미국 프로풋볼(NFL) 선수 콜린 캐퍼닉(33)이 2016년 경기 전 미국 국가 연주 때 선보인 세리머니로, 인종차별에 저항하는 의미다. 파리생제르맹 공격수 킬리안 음바페가 올린 플로이드 추모 트윗. [사진 음바페 트위터] 샬케04(독일) 미드필더 웨스턴 맥케니(22·미국)는 지난달 30일 베르더 브레멘전에 '조지를 위한 정의를(Justice for George)'이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