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윤지오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윤지오 “소재파악이 안 돼요? 집주소 알고 있을 텐데”

    윤지오 “소재파악이 안 돼요? 집주소 알고 있을 텐데” 유료

    배우 윤지오씨가 지난달 4일 직접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올린 사진. [인스타그램 캡처] '장자연 사건' 증인을 자처했다가 후원금 사기 의혹 등이 불거지면서 출국한 배우 윤지오(32)씨가 재차 논란의 대상이 되고 있다. 적색수배 상태로 알려진 윤씨가 최근 SNS를 통해 자신의 소재를 알리면서다. 윤씨는 17일 인스타그램에 “(내) 소재 파악이 안 돼요? (수사당국이) ...
  • 민주당이 “공익제보자” 감싼 윤지오…파티영상 올려도 법무부 “소재 몰라”

    민주당이 “공익제보자” 감싼 윤지오…파티영상 올려도 법무부 “소재 몰라” 유료

    지난달 26일 와인과 케이크를 놓고 생일파티를 하고 있는 윤지오씨의 모습. [ 인스타그램 캡처] '장자연 사건' 제보자로 나섰다가 후원금 사기 의혹 등에 휩싸인 뒤 출국해 돌아오지 않는 배우 윤지오씨에 대해 법무부가 “소재가 불분명해 지명수배한 상태”라고 16일 밝혔다. 조수진 국민의힘 의원이 법무부로부터 받은 답변 자료에 따르면 서울중앙지검은 윤씨의 해외 ...
  • [박재현 논설위원이 간다] “윤지오 배후 세력에 대한 수사도 이뤄질 것”

    [박재현 논설위원이 간다] “윤지오 배후 세력에 대한 수사도 이뤄질 것” 유료

    ━ 법치를 유린했던 윤지오 사건 고(故) 장자연씨 사건의 유일한 목격자를 자처했던 윤지오씨가 국내로 들어오는 과정에 정치권력이 개입했는지에 대한 수사가 이뤄져야 한다. 사진은 올 3월 세종문화회관에서 열린 진상규명 촉구대회에서 눈물을 흘리는 윤씨. [뉴스1] 윤지오(본명 윤애영) 사건은 대한민국 법치의 유린이자 주권자에 대한 조롱이다. 그녀의 어설픈 사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