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윤석열 장모사건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사설] 윤석열 검찰총장 말이 구구절절 옳다 유료

    윤석열 검찰총장이 국정감사에서 “검찰총장은 법무부 장관의 부하가 아니다”고 말했다. “검찰총장이 장관의 부하라면 수사·소추(기소)가 정치인의 지휘로 이뤄지게 돼 검찰의 정치적 중립과 ... 차례 발동됐는데, 구속수사 여부에 대한 장관의 뜻을 밝힌 것이었다. 추 장관처럼 연거푸 특정 사건에 대한 총장의 지휘 권한을 박탈한 전임자는 전무하다. 다수의 법조인이 추 장관 행동은 검찰청법에 ...
  • 추미애가 발탁한 남부지검장 사퇴 “정치가 검찰 덮쳤다”

    추미애가 발탁한 남부지검장 사퇴 “정치가 검찰 덮쳤다” 유료

    라임자산운용 펀드 사기사건을 수사 중인 박순철 서울남부지검장이 22일 검찰 내부통신망을 통해 사의를 표명했다. 박 지검장이 검찰청에서 점심식사를 마친 뒤 이동하고 있다. [뉴스1] 라임자산운용(이하 라임) 수사 지휘자인 박순철(사법연수원 24기) 서울남부지검장이 윤석열 검찰총장의 수사지휘권을 박탈한 추미애 법무부 장관의 결정을 공개 비판하면서 사퇴했다. 박 지검장은 윤 ...
  • "추미애 수사지휘권 위법"···윤석열의 野性이 돌아왔다

    "추미애 수사지휘권 위법"···윤석열의 野性이 돌아왔다 유료

    ... 박탈 조치, 검찰 학살 인사 등에 대해 작심하고 직격탄을 날렸다. 일각에서는 “윤석열의 야성이 돌아왔다”고 말했다. 윤 총장은 이날 추 장관의 지난 19일 라임 사태 및 장모·아내 사건 수사지휘권 발동에 위법 소지가 있다고 지적하며 “법리적으로 보면 검찰총장은 법무장관의 부하가 아니다”고 말했다. 그는 “법무장관은 정치인이고, 정무직 공무원”이라며 “전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