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유해 송환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에버라드 칼럼] 미국은 북한이, 북한은 미국이 움직이길 바란다

    [에버라드 칼럼] 미국은 북한이, 북한은 미국이 움직이길 바란다 유료

    ... 3년 전이었던가. 그 사이 상황은 크게 바뀌었다. 당시 네 가지 약속은 결국 새드엔딩이 됐다. 영속적이고 견고한 한반도 평화체제도, 완전한 비핵화도 없었다. 6·25 전쟁 전사자·실종자 유해송환 약속도 싱가포르 회담 직후 미군 유해 55구가 송환된 이래 더 이행되지 않았다. 지난달 바이든 미국 정부가 대북 정책 검토를 마쳤다고 발표했다. 백악관 인사 외에 새 대북 정책에 대해 ...
  • 국방백서 '김정은 세습' 빼고 일본은 '이웃나라' 격하

    국방백서 '김정은 세습' 빼고 일본은 '이웃나라' 격하 유료

    ... 우호적으로 서술한 반면, 일본에 대해선 갈등을 강조했다. 중국의 경우 2018년 백서에 있었던 사드(THAAD·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배치를 둘러싼 한·중 갈등 상황이 통째로 빠졌다. 그러면서 '중국군 유해 송환식' 등 전반적으로 한·중 우호 분위기가 강조됐다. “양국 관계의 안정적 발전”이란 표현도 처음 등장했다. 강준영 한국외대 국제지역연구센터장은 “전형적인 중국식 표현으로 국방백서에 왜 ...
  • [단독]"韓, 바이든 측에 싱가포르식 북미 정상회담 제안" 유료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 간에 이뤄진 정상회담의 결과물이다. 양 정상은 당시 ▶완전한 비핵화 ▶평화체제 보장 ▶북·미 관계 정상화 추진 ▶6·25 전사자 유해 송환 등 4개 항에 합의했다. 그러나 이듬해 2월 베트남 하노이에서의 2차 회담이 결렬되면서 북·미 관계는 물론 남북관계까지 경색된 상태다. 이 고위 관계자는 “최근 북한의 당대회가 북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