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유전자형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조혈모세포 기증, 혈액암 환자에게 새삶 안긴 파일럿

    조혈모세포 기증, 혈액암 환자에게 새삶 안긴 파일럿 유료

    ... 만이다. 조혈모세포는 백혈구·적혈구·혈소판 등 혈액세포를 만들어내는 모(母) 세포다. 조혈모세포 이식은 백혈병 같은 혈액암 환자의 생명을 구할 유일한 희망이다. 이식하려면 환자와 기증자의 유전자형이 맞아야 하는데, 가족의 경우 부모 5%, 형제자매 25% 확률이지만 타인과의 일치율은 수만 분의 1로 확 떨어진다. 기증 희망자가 많아도 대부분 환자가 하염없이 기다리는 이유다. 조혈모세포 ...
  • 20대女 1주일만에 또…국내 첫 재감염, 증세는 가벼운 목통증

    20대女 1주일만에 또…국내 첫 재감염, 증세는 가벼운 목통증 유료

    ... 결과 양성으로 나왔고, 입원 치료를 받은 것으로 보인다. 권준욱 방대본 부본부장(국립보건연구원장)은 19일 정례브리핑에서 “외국에서 보고된 재감염(사례)의 경우 코로나19의 클레이드(유전자형), 종류 자체가 바뀐 것으로 알려져 있다”며 “(A씨 경우도) 클레이드가 다른 것으로 그렇게 판단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동안 국내에서는 재양성 사례가 수백건 보고됐다. 재양성은 코로나19 ...
  • 이태원·광주 광륵사 모두 감염력 센 미국 유입 GH그룹 바이러스 유료

    최근 국내 유행 중인 코로나19 바이러스의 절반 이상은 전파력이 높다고 알려진 유전자형 G그룹인 것으로 파악됐다. 세계보건기구(WHO)는 유전자 염기서열 차이로 인한 아미노산의 변화를 기준으로 코로나19 바이러스를 S, V, L, G, GH, GR 등 총 6개 그룹으로 분류하고 있다. 정은경 질병관리본부장은 6일 브리핑에서 “최근 유행을 주도하는 것은 GH그룹이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