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유럽파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여자대표팀 벨 감독 “우린 역사를 만들고 싶다”

    여자대표팀 벨 감독 “우린 역사를 만들고 싶다” 유료

    ... 기억하고 있다”며 자신감을 내비쳤다. 그는 지소연(첼시 레이디스), 조소현(토트넘 위민), 이금민(브라이튼 WFC) 등 잉글랜드 무대에서 뛰는 경험 많은 선수가 세 명이나 된다며 “유럽파 선수들은 개인 역량을 활용해 경기에서 차이를 만들 수 있다. 다만 팀의 중심은 국내파 선수다. 유럽파 선수들은 그동안 없었다는 느낌을 받지 못할 정도로 팀에 잘 스며들었다”고 칭찬했다. ...
  • [단독]유럽 구단과 '직접 소통' 일본, 유럽파 14명 차출…한국은 '공문'으로 2명

    [단독]유럽 구단과 '직접 소통' 일본, 유럽파 14명 차출…한국은 '공문'으로 2명 유료

    ... 대한축구협회(KFA)를 향한 비난이 들끓었다. 정몽규 KFA 회장은 사과문까지 올렸다. 하지만 팬들의 분노는 멈추지 않고 있다. 이번 참패를 바라보며 든 가장 큰 의문. 한국과 일본이 차출한 유럽파 선수들의 '숫자 차이'다. 한국은 이강인(발렌시아·스페인)과 정우영(프라이부르크·독일) 등 2명을 뽑았다. 손흥민(토트넘·잉글랜드)은 부상으로 빠졌다 하더라도 황의조(보르도·프랑스), ...
  • 6월 월드컵 2차 예선…또 다른 한일전 될라

    6월 월드컵 2차 예선…또 다른 한일전 될라 유료

    ... 무더기 차출에는 난색을 표할 가능성이 높다. 시간은 두 달 남짓 남았다. 대표팀 코칭스태프와 대한축구협회의 플랜B, C 준비가 필요하다. 축구협회 관계자는 “손흥민(토트넘)을 비롯한 유럽파 선수의 경우, 귀국 직전과 직후 코로나19 검사에서 음성 판정을 받고 미리 정한 방역 구역을 벗어나지 않는 조건으로 자가격리 기간을 줄일 예정이다. 한일전 선수 차출 과정에서 드러난 문제점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