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유권자 절반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김진국의 퍼스펙티브] 장기집권 구상 터무니없어…상대 인정하는 체제로 가야

    [김진국의 퍼스펙티브] 장기집권 구상 터무니없어…상대 인정하는 체제로 가야 유료

    ... 의석을 가져간다. 준 연동형, 준준 연동형으로 변형했지만, 그 틀을 크게 벗어나기는 어렵다. 절반을 넘지 못한다는 건 연정(聯政)이나 협치(協治)가 일상화된다는 의미다. 단정하기 어렵지만, ... 4당 체제였다. 지역주의가 기승을 부린 결과다. 지역마다 제1당과 제2당이 달랐을 뿐이다. 유권자 입장에서는 당선 가능성이 떨어지는 후보에게 표를 주기 어렵다. 자기 생각과 비슷한 주장을 하는 ...
  • 대구통합신공항 운명의 날…군위·의성 중 최종 선택은

    대구통합신공항 운명의 날…군위·의성 중 최종 선택은 유료

    ... 주관으로 군위군과 의성군에 마련된 투표소 39곳에서 진행된다. 군위 18곳, 의성 21곳이다. 유권자들은 주민등록지 내 지정된 투표소에서 투표해야 한다. 투표 시간은 오전 6시부터 오후 8시까지다. ... 후보지에 대한 찬반을 묻는 투표용지 1장만 받는다. 주민투표는 각 지역 투표 참여율과 찬성률을 절반씩 더해 최종 결과를 내는 방식이다. 개표는 이날 자정 무렵 완료될 것으로 예상된다. 찬반 기표를 ...
  • “생명은 타협할 수 없어…비용과 산업안전 바꾸면 안 된다”

    “생명은 타협할 수 없어…비용과 산업안전 바꾸면 안 된다” 유료

    ... 명이 숨진다. 산업안전은 생명이다. 생명에 타협이란 있을 수 없다. 그것이 비용이 됐든, 유권자의 표가 됐든, 세 불리기가 됐든 말이다. 정부, 정치권, 경영계, 노조는 생명을 지키기 위한 ... 호들갑을 떠는 일은 더는 없어야 한다. 관련기사 입사 기쁨이 '죽음의 길'···산업재해자 절반이 1년 미만 신입 물론 기업에 대한 과도한 옥죄기로 흐르는 건 경계해야 한다. 난입하다시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