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웨스트우드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화보] 샤를리즈 테론, 과감한 의상에 돋보이는 볼륨

    [화보] 샤를리즈 테론, 과감한 의상에 돋보이는 볼륨

    10일(현지시간) 캘리포니아 웨스트우드 리젠시 극장에서 열린 영화 '밤쉘'의 스페셜 상영회에 배우 샤를리즈 테론이 참석했다. 온라인 일간스포츠 사진=게티이미지 코리아
  • UCLA 등 임시휴교…미 캘리포니아 대형 산불 확산

    UCLA 등 임시휴교…미 캘리포니아 대형 산불 확산

    ... 있습니다. 부소현 특파원입니다. [기자] 산불은 로스앤젤레스 서부 셔먼오크스에서 시작됐습니다. 현지 시간 28일 새벽에 시작된 산불이 언덕을 타고 올라 이제는 대표적인 부자동네인 벨에어, 웨스트우드 그리고 브렌트우드까지 위협하고 있습니다. 로스앤젤레스를 관통하는 405번 고속도로 바로 옆입니다. 보시는 것처럼 잡목 때문에 불이 계속 번지고 있는 상황인데요, 바람 때문에 불씨가 어디로 튈지 ...
  • [서소문사진관] 인공위성에 잡힌 미 캘리포니아 산불 연기, 태평양까지 뒤덮어

    [서소문사진관] 인공위성에 잡힌 미 캘리포니아 산불 연기, 태평양까지 뒤덮어

    ... 소방당국의 헬리콥터가 화재를 진압하고 있다. [EPA=연합뉴스] 또한 AP통신 등 현지매체에 따르면 이날 새벽 1시 30분께 새롭게 발화한 '게티파이어'는 LA의 대표적인 부촌인 벨에어, 웨스트우드, 브렌트우드 등을 향해 번지고 있다. 이 지역은 미국프로농구 LA 레이커스 스타 르브론 제임스 등의 유명 인사가 다수 거주하는 초호화 부촌으로 알려져 있다. 28일(현지시간) 미술품을 다수 ...
  • 미 캘리포니아 LA 산불에 좀비들도 피해?

    미 캘리포니아 LA 산불에 좀비들도 피해?

    ... 대형산불이 번지며 비상사태다. 28일 새벽(이하 현지시간) 로스앤젤레스(LA)를 관통하는 고속도로인 405번 서쪽 면에서 새로운 산불 '게티파이어'가 발화돼 LA의 대표적인 부촌인 벨 에어, 웨스트우드, 브렌트우드 등을 향해 번지고 있다. 핼러윈은 그리스도교 축일인 만성절 전날 미국 전역의 사람들이 악령 복장으로 갖춰 입고 벌이는 축제다. 아래 사진은 이날 불에 타 폐허가 된 LA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로맨틱 애슬레저룩, 어렵지 않아요… '쥬시 꾸뛰르' 스타일

    로맨틱 애슬레저룩, 어렵지 않아요… '쥬시 꾸뛰르' 스타일 유료

    ... 진행되는 이 시스템을 위해 신세계인터내셔널은 국내 여성복 '쟈니헤잇재즈(JOHNNY HATES JAZZ)'의 최지형 디자이너와 손을 잡았다. 런던예술학교를 졸업하고, 영국 명품 브랜드 비비안 웨스트우드에서 근무했던 최지형은 2008년 서울패션위크를 통해 쟈니헤잇재즈로 데뷔했다. 명사나 형용사가 아닌, 하나의 문장으로 브랜드 명을 지은 이 개성 넘치는 신인 디자이너는 지난 10년 간 한국 ...
  • 비·바람도 그를 막을 순 없었다…셰인 로리 15언더파 우승

    비·바람도 그를 막을 순 없었다…셰인 로리 15언더파 우승 유료

    ... 끝에 합계 15언더파로 토미 플릿우드(잉글랜드)를 6타 차로 제치고 우승했다. 우승 상금은 193만5000달러(약 23억원). 토니 피나우(미국)가 합계 7언더파 3위, 브룩스 켑카(미국)는 리 웨스트우드(잉글랜드)와 함께 6언더파 공동 4위에 올랐다. 박상현은 2언더파 공동 16위로 아시아 선수 중 최고 성적을 냈다. 안병훈이 1오버파 공동 32위, 황인춘은 2오버파 공동 41위를 기록했다. ...
  • 비·바람도 그를 막을 순 없었다…셰인 로리 15언더파 우승

    비·바람도 그를 막을 순 없었다…셰인 로리 15언더파 우승 유료

    ... 끝에 합계 15언더파로 토미 플릿우드(잉글랜드)를 6타 차로 제치고 우승했다. 우승 상금은 193만5000달러(약 23억원). 토니 피나우(미국)가 합계 7언더파 3위, 브룩스 켑카(미국)는 리 웨스트우드(잉글랜드)와 함께 6언더파 공동 4위에 올랐다. 박상현은 2언더파 공동 16위로 아시아 선수 중 최고 성적을 냈다. 안병훈이 1오버파 공동 32위, 황인춘은 2오버파 공동 41위를 기록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