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월인석보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80년대 우리 전집 안 읽은 지식인 적어…월급 모아 고서 수집”

    “80년대 우리 전집 안 읽은 지식인 적어…월급 모아 고서 수집” 유료

    ... 언론사 기자에게 처음 공개한다는 건물 3층 수장고는 “어림잡아 10만점”이라는 그의 말대로 각종 전적·도록·병풍·액자 등으로 발 디딜 틈이 없었다. 소장품 중 『초조본대방광불화엄경주본』 『월인석보』 등 국보·보물이 9점에 이른다. 13세기 전에 금속활자 인쇄가 실시됐음을 입증하는 『남명천화상송증도가』 (보물 758-1호)는 외국 출판관계자에게 “우리가 금속활자 종주국으로서 출판·인쇄 문화가 1300년이 ...
  • 구한말엔 한글로 F·TH 발음 표기

    구한말엔 한글로 F·TH 발음 표기 유료

    ... 신미가 어느 정도 역할 했는지는 아직 논쟁 중이지만 한글의 발전과 보급 과정에 불교 승려들이 다수 참여했다는 것은 근래 연구에서도 인정되고 있다. 세조 때 석가모니의 일대기를 한글로 적은 『월인석보(月印釋譜)』에는 신미(信眉), 설준(雪埈), 해초(海超), 학조(學祖) 등 승려 10명이 자문 등을 맡았다. 유성운 기자 pirate@joongang.co.kr
  • “한글, 공기 진동에 불과한 소리를 문자로 바꾼 경악할 기술”

    “한글, 공기 진동에 불과한 소리를 문자로 바꾼 경악할 기술” 유료

    ... 음소를 분석함으로써 얻어진 변별적 특징에까지 접근했던 것 같다.”(※영국의 언어학자 샘슨이 자질(feature)문자라고 지적한 특성에 대한 설명이다.) 1459년 편찬된 보물 제745-11호 『월인석보』 초간본. 즉위 600주년을 맞아 일반에 처음 공개된 세종 관련 문화재 중 하나다. 『석보상절』과 『월인천강지곡』을 합친 것으로, 한자를 먼저 적고 한글로 음을 적었다. 국립중앙박물관이 지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