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원투펀치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린드블럼·산체스 꿈꾸는 두산·SK 새 원투펀치

    린드블럼·산체스 꿈꾸는 두산·SK 새 원투펀치 유료

    프로야구 2019 한국시리즈 우승팀 두산과 2018 우승팀 SK는 똑같은 고민을 안고 있다. 투수 원투펀치가 나란히 빠져나갔다. 올 시즌 두 팀의 성패는 1, 2선발이 자리 잡느냐에 달려 있다. 지난해 20승으로 정규 시즌 최우수선수(MVP)가 된 조쉬 린드블럼(33·미국)은 KBO리그 활약을 바탕으로 메이저리그 밀워키 브루어스와 계약했다. SK 간판 투수 ...
  • 린드블럼·산체스 꿈꾸는 두산·SK 새 원투펀치

    린드블럼·산체스 꿈꾸는 두산·SK 새 원투펀치 유료

    프로야구 2019 한국시리즈 우승팀 두산과 2018 우승팀 SK는 똑같은 고민을 안고 있다. 투수 원투펀치가 나란히 빠져나갔다. 올 시즌 두 팀의 성패는 1, 2선발이 자리 잡느냐에 달려 있다. 지난해 20승으로 정규 시즌 최우수선수(MVP)가 된 조쉬 린드블럼(33·미국)은 KBO리그 활약을 바탕으로 메이저리그 밀워키 브루어스와 계약했다. SK 간판 투수 ...
  • '강속구 듀오' 킹엄-핀토, SK 초강력 원투펀치 탄생 예감

    '강속구 듀오' 킹엄-핀토, SK 초강력 원투펀치 탄생 예감 유료

    ... 있고 실전에서 좋은 모습을 보였다"며 "특히 볼의 움직임이 지저분해 타자들이 쉽게 타격할 수 없을 것 같다"고 만족스러워했다. 킹엄-핀토 듀오와 함께 선발 로테이션을 이뤄야 할 국내 원투펀치 박종훈과 문승원도 이날 나란히 21구씩 라이브피칭을 성공적으로 끝냈다. SK 관계자는 "문승원이 최고 시속 146km, 평균 시속 144km의 직구 구속을 기록하면서 새 시즌 기대감을 더 끌어올렸다"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