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외국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국적 포기·은퇴 번복…유로2020만 나갈 수 있다면

    국적 포기·은퇴 번복…유로2020만 나갈 수 있다면 유료

    ... 최근 루이스 엔리케 스페인 감독이 러브콜을 보내자, 라포르테는 스페인 행을 결심했다. 이런 국적 변경은 축구계에서는 종종 있는 일이다. 약체국이 단시간에 대표팀 전력을 끌어올리려고 외국 선수를 귀화시킨다. 하지만 국제축구연맹(FIFA) 랭킹 2위인 프랑스 선수가 라이벌인 6위 스페인으로 옮긴 건 이례적이다. 유로2020 출전을 위해 은퇴까지 번복한 이브라히모비치. [AP=연합뉴스] ...
  • [윤석만의 뉴스&체크] 민사고는 2025년 폐교, 자율·다양성 억압하는 평준화 독주

    [윤석만의 뉴스&체크] 민사고는 2025년 폐교, 자율·다양성 억압하는 평준화 독주 유료

    ... 위배된다.” 민사고는 어떻게 되나. “폐교할 수밖에 없다. 설립자가 1000억여 원을 들여서 세운 민사고는 1년 예산이 140억 원가량 된다. 세계 명문고교 모임(G20 하이스쿨)의 멤버로 외국에서도 벤치마킹하러 오는 학교가 없어지는 거다. 2025년 폐교 전 교명을 민족주체고로 바꾸는 방안을 검토 중이다. 개교 당시 설립자의 뜻이었는데, 교육사에 교명이라도 남기자는 취지다.” ...
  • [김호동의 실크로드에 길을 묻다] 비단길 종착역, 17세기 초까지 '차이나'는 없었다

    [김호동의 실크로드에 길을 묻다] 비단길 종착역, 17세기 초까지 '차이나'는 없었다 유료

    ... 주민을 '만자(蠻子·야만인)'라고 비하해 부르던 표현이었다. 이렇게 별도의 이름이 붙여진 것은 중국이 북방의 금(金)과 남방의 송(宋)으로 오랫동안 분열됐기 때문이다. 당시 몽골인이나 외국인의 눈에 하나의 중국은 존재하지 않았으니, 그것을 나타내는 명칭도 필요하지 않았다. 마르코 폴로의 글은 유럽에서 큰 인기를 누렸고, 이후 유럽인의 세계관에도 깊은 영향을 남겼다. 현존하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