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올해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뒤바뀐 수입차 성적표…볼보 '첫 1만대 클럽', 포드 '5년만에 무산'

    뒤바뀐 수입차 성적표…볼보 '첫 1만대 클럽', 포드 '5년만에 무산' 유료

    ... 이후 5년 만이다. 연간 판매 1만대는 수입차 브랜드의 한국 시장 내 영향력을 가늠하는 지표로 통한다. 사상 첫 '1만대 클럽' 볼보·지프 지프 로고 11일 한국수입자동차협회에 따르면 올해 1~11월 브랜드별 수입차 판매 대수는 메르세데스 벤츠 6만9712대, BMW 3만9061대, 렉서스 1만1401대, 볼보 9805대, 아우디 9628대, 지프 9615대 순이다. 지프 ...
  • 올해 베스트셀링카는 '쏘나타VS그랜저'…현대차 집안싸움

    올해 베스트셀링카는 '쏘나타VS그랜저'…현대차 집안싸움 유료

    현대차 더 뉴 그랜저 현대자동차 쏘나타와 그랜저가 올해 국내 '베스트 셀링카'를 놓고 치열한 경쟁을 펼치고 있다. 최근 스포츠다목적차(SUV)의 인기 속에서도 그랜저는 올해 3년 연속, 쏘나타는 4년 만에 최다 판매 차종 자리를 노리고 있다. 11일 완성차 업계에 따르면 올해 11월 기준으로 쏘나타가 9만1431대로 최다 판매를 기록 중이다. 그 뒤를 9만대 ...
  • 512조 사상 최대 예산, 최악 졸속심사로 통과했다

    512조 사상 최대 예산, 최악 졸속심사로 통과했다 유료

    512조3000억원 규모의 초수퍼예산이 국회를 통과하면서 내년 나랏빚은 처음으로 800조원을 넘어서고, 나라 살림살이를 보여주는 관리재정수지 적자 규모는 올해의 2배 가까이로 늘어난다. 11일 기획재정부에 따르면 내년 예산은 당초 정부안보다 1조2000억원 줄었지만 올해(본예산 기준)보다는 9.1% 늘어난 역대 최대다. 2년째 9%대 증액으로, 증가율은 글로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