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올스타전 최고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조던, 코비 추모식서 눈물 "나의 일부가 죽었다"

    조던, 코비 추모식서 눈물 "나의 일부가 죽었다"

    ... 추락해 사망했다. 13세 딸 지아나를 비롯한 동승자 전원이 숨졌다. 조던은 추모식에서 “그는 최고의 농구선수가 되길 원했다. 내가 그를 알게 됐을 때 난 최고의 빅 브라더가 되주고 싶었다”고 ... “또 하나의 우는 사진이 나오게 됐다”는 농담으로 분위기를 풀기도 했다. 2003년 NBA 올스타전 당시 조던과 코비.[로이터=연합뉴스] 브라이언트는 1996년부터 20시즌간 LA 레이커스에서만 ...
  • 쇼트트랙 박지원, 월드컵 6차 대회 1,000m 우승 '2관왕'

    쇼트트랙 박지원, 월드컵 6차 대회 1,000m 우승 '2관왕'

    ... 차지했습니다. 전날 1500m 종목에서 우승하며 랭킹 1위에 올랐던 박지원은 1000m에서도 1위에 오르며 올시즌 최고의 선수로 도약했습니다. JTBC 핫클릭 손흥민, 프로 데뷔 후 첫 5경기 연속골…EPL 통산 50·51호 골 날아오르고 뛰어넘고…NBA 올스타전, 덩크슛 '진기명기' [영상] "형이 왜 거기서 나와?" 손흥민이 꿈나무에게 전하는 이야기 K리그 ...
  • 날아오르고 뛰어넘고…NBA 올스타전, 덩크슛 '진기명기'

    날아오르고 뛰어넘고…NBA 올스타전, 덩크슛 '진기명기'

    ... 당신이 이겼네요. 타코는 7.5피트(230㎝)라고요!] 그러나 우승 트로피는 예상을 뒤엎고 존스에게 돌아갔습니다. [현지 중계 : 말도 안 되는데, 애런이 도둑맞았네요.] '역대 최고의 덩크 대회'라 불렸던 2016년에도 안타깝게 우승을 놓쳤던 고든은 "앞으로 덩크 대회에 나서지 않겠다"고 선언했습니다. (※ 저작권 관계로 방송 영상은 서비스하지 않습니다.) JTBC ...
  • 양홍석 살아난 KT, 연패 끊다

    양홍석 살아난 KT, 연패 끊다

    ... 포함해 19득점을 올렸다. 리바운드도 6개 잡아냈다. 야투 성공률은 64%를 기록했다. 단연 오리온전 최고의 활약을 펼친 이는 양홍석이었다. 최근 KT의 가장 큰 고민 중 하나가 양홍석의 부진이었다. 허훈과 김영환은 제몫을 해준 반면 양홍석은 좀처럼 살아나지 않았다. 1월 19일 올스타전을 치른 뒤 5경기에서 양홍석은 모두 한 자릿수 득점에 그쳤다. 1월 24일 울산 현대모비스전(8점)을 시작으로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양홍석 살아난 KT, 연패 끊다

    양홍석 살아난 KT, 연패 끊다 유료

    ... 포함해 19득점을 올렸다. 리바운드도 6개 잡아냈다. 야투 성공률은 64%를 기록했다. 단연 오리온전 최고의 활약을 펼친 이는 양홍석이었다. 최근 KT의 가장 큰 고민 중 하나가 양홍석의 부진이었다. 허훈과 김영환은 제몫을 해준 반면 양홍석은 좀처럼 살아나지 않았다. 1월 19일 올스타전을 치른 뒤 5경기에서 양홍석은 모두 한 자릿수 득점에 그쳤다. 1월 24일 울산 현대모비스전(8점)을 시작으로 ...
  • 허훈·이정후 “물려받은 건 DNA, 우리가 한 건 노력”

    허훈·이정후 “물려받은 건 DNA, 우리가 한 건 노력” 유료

    ... 노력으로 극복했다. 허훈은 올 시즌 프로농구 국내 선수 득점 1위(평균 16점)다. 최근 올스타전 팬 투표 1위도 했다. 이정후는 지난해 프로야구 최다안타 2위(193개)다. 소속팀 키움을 ... 농구부에서 좀 해봤다. 패스나 레이업 슛은 하는데, 점프슛은 어렵다. 형 정도 몸이면 야구하기에 최고다. 나도 야구공 맞는 건 무섭다.” 허재 아들 허훈과 이종범 아들 이정후. 변선구 기자 ...
  • 득점은 형이 승리는 동생이…허·허 대결 '난형난제'

    득점은 형이 승리는 동생이…허·허 대결 '난형난제' 유료

    ... [연합뉴스] “이게 불낙이야?” 19일 인천삼산체육관에서 열린 2019~20시즌 프로농구 올스타전 1쿼터. 상대 팀 선수인 친형 허웅(27·원주 DB)을 막던 허훈(25·부산 KT)이 심판의 ... 대결은 치열했다. 경기에선 '팀 허훈'이 '팀 김시래'에 123-110으로 승리했다. 이날 최고 관심사는 '농구 대통령' 허재의 두 아들, 허웅-훈의 형제대결이었다. 올스타 팬 투표 1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