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올리비아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밀레니얼 트렌드 사전] 시밀러 룩

    [밀레니얼 트렌드 사전] 시밀러 룩 유료

    ... 색을 통일했기 때문이다. 이런 시밀러 룩의 장점은 한쪽의 취향에 일방적으로 맞추기보다 각자의 개성은 살리면서도 커플임을 과시할 수 있다는 점이다. 패션 인플루언서이자 구두 디자이너인 올리비아 팔레르모와 모델 남편 요하네스 휴블의 시밀러 룩. 예부터 금슬 좋은 부부일수록 서로 닮았다는 소리를 많이 듣는다. 시밀러 룩은 그 첫 단추인지도 모르겠다. 그런데 미국 미시간주립대학교 연구팀이 ...
  • 바람 어디까지 강해질 수 있나, 공인기록은 1996년 호주 시속 408㎞

    바람 어디까지 강해질 수 있나, 공인기록은 1996년 호주 시속 408㎞ 유료

    ... 최대순간풍속은 초속 87.5m(시속 315㎞)를 기록했다. 세계기상기구(WMO)에서 2010년 공식적으로 인정한 세계에서 가장 강한 바람 기록은 초속 113m(시속 408㎞)다. 이 기록은 1996년 4월 10일 호주 배로 섬에서 측정한 것으로, 열대 사이클론 '올리비아'가 지나갈 때였다. 강찬수 환경전문기자 kang.chansu@joongang.co.kr
  • [삶과 추억] '바람과 함께 사라지다' 스칼렛이 질투한 그녀 떠나다

    [삶과 추억] '바람과 함께 사라지다' 스칼렛이 질투한 그녀 떠나다 유료

    '바람과 함께 사라지다'에서 멜라니를 연기한 올리비아 드 하빌랜드. 이 영화로 아카데미 조연상 후보에 올랐지만, 상은 유모역의 해티 맥대니얼에게 돌아갔다. [로이터=연합뉴스] '할리우드 황금기' 여배우 중 마지막 별이 졌다. 흑백 고전 영화 '바람과 함께 사라지다'(1939) 배우 올리비아 드 하빌랜드가 26일(현지시각) 프랑스 파리 자택에서 별세했다. 104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