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올가미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사설] '셀 코리아' 행진…한국 주식 팔아치우는 이유가 있다 유료

    ... 풀타임 일자리가 무려 4만2400개 줄었다. 친노조·반기업 일변도 정책은 기업의 투자 의욕을 꺾었다. 설비투자는 1년째 감소 일로다. 미래를 준비하려는 기업들의 몸부림은 촘촘하기 그지없는 올가미 규제 앞에 스러졌다. 그 결과 일자리는 줄었고 가계소득과 소비는 타격을 받았다. 수요 부진으로 물가는 오르지 않고 있다. 불길한 디플레이션의 그림자가 어른거린다. 올해 2%가 될까 말까 한 ...
  • [사설] 국민연금 동원해 이렇게까지 기업 옥죄야 하나 유료

    ... 노사관계 악화 우려를 키우는 등 정부가 사방에서 기업을 옭아매는 판이다. 이 마당에 국민연금까지 가세하면 대통령이 부지런히 기업 현장을 찾아가 “우리 삼성” “현대차에 박수”라고 격려해도 통하지 않는다. 지나친 경영 간섭은 국민연금 수익률에도 득이 되지 않을 수 있다. 국민연금은 노후를 책임져 달라고 국민이 맡긴 것이지, 기업에 올가미를 씌우라고 준 돈이 아니다.
  • [사설] 귀를 의심케 하는 여당 특위 위원장의 '의병 모집' 발언 유료

    ... 맞대응 조치를 발동하길 아베 신조 총리는 내심 기다리고 있을지도 모른다. 보복조치의 강도를 한 단계 더 높일 수 있는 핑계가 되기 때문이다. 양식있고 책임있는 정치인이라면 득보다 실이 더 많을 불매운동을 말려야 한다. 이 틈을 타 얄팍한 민족주의를 선동하는 정치인들의 언행은 일본이 만들어 놓은 올가미 속으로 스스로 뛰어들자는 것이나 마찬가지임을 명심해야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