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오색케이블카 사업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송전탑 되고 케이블카는 왜 안 되나”

    “송전탑 되고 케이블카는 왜 안 되나” 유료

    ... 방안을 검토한 뒤 추진하겠다는 입장이다. 한편 환경부 원주지방환경청은 지난 16일 “설악산 케이블카 설치 사업이 자연환경과 생물 다양성 등에 미칠 영향과 사업 승인 부대조건의 이행 방안을 검토한 ... 밝혔다. 양양군은 '환경영향평가법'에 따라 90일 이내에 이의를 제기할 수 있다. 설악산 오색지구~끝청 사이 3.5㎞ 구간의 케이블카 사업을 추진해온 양양군은 2016년 5월 영향평가서를 ...
  • 38년 공방 끝에…환경부 '9부 능선' 못 넘은 오색 케이블카

    38년 공방 끝에…환경부 '9부 능선' 못 넘은 오색 케이블카 유료

    설악산 오색 케이블카 사업이 38년간의 찬반논란 끝에 '사업중단'쪽으로 기울었다. 사진은 사업 중단 측 집회 모습. [뉴시스] 찬반 논란 속에서 38년간 줄다리기를 이어온 설악산 오색 ... 주민들은 문재인 정권 퇴진 운동과 설악산 폐쇄 조치를 하겠다며 반발하고 있다. 정준화 설악산오색케이블카 추진위원장은 “주민 숙원 사업에 보완 조치가 아닌, 부동의 결정을 내린 것은 양양 주민을 무시하는 ...
  • 천연기념물 설악산 산양 28마리 “케이블카 설치 막아달라” 소송 왜

    천연기념물 설악산 산양 28마리 “케이블카 설치 막아달라” 소송 왜 유료

    ... 사업은 대부분 지역 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된다고 평가받지만, 산악에 추진 중인 케이블카는 자연환경 훼손 문제로 갈등을 빚는 곳도 많다. 대표적인 사례가 강원도 양양군의 설악산 오색케이블카 사업이다. 동물권을 연구하는 변호사단체인 피앤알은 지난달 21일 천연기념물 제217호인 산양 28마리를 원고로 앞세운 오색케이블카 문화재 현상변경 취소 소송을 법원에 제기했다. 박그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