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오민석 문학평론가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이미지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박정호 논설위원이 간다] 순간을 찍고 감흥을 읊고…시인이 따로 있나

    [박정호 논설위원이 간다] 순간을 찍고 감흥을 읊고…시인이 따로 있나 유료

    ━ 스마트폰 시대의 문학 '디카시' 신록의 5월이 익어간다. 코로나19 대재앙으로 혹독한 시련을 겪은 올봄도 여름에 자리를 물려줄 채비를 하고 있다. 우리네 일상을 송두리째 바꿔놓은 ... 있다. 한국시의 한 장르로 단단한 뿌리를 내리려면 더 많은 시간과 노력이 필요해 보인다. 오민석 문학평론가(단국대 교수)는 “아직 많은 디카시들이 사진 설명 수준에 머물러 본격 문학이라 부르기엔 ...
  • 단단하고 향기로운 산문의 맛

    단단하고 향기로운 산문의 맛 유료

    경계에서의 글쓰기 경계에서의 글쓰기 오민석 지음 행성B '선명하되 상대를 불쾌하게 만들지 않으며, 옳은 것을 옳다고 인정하게 만드는 글이 훌륭한 글이다.' 책은 이 같은 저자의 신조대로 쓰였다. 시인이자 문학평론가, 영미인문학과 교수인 저자는 부드러우면서도 단단한 어조로 '문학적 사회 비평'을 담아냈다. 지나치게 전문적이지 않되 독자들에게 '지적 자극'을 ...
  • 단단하고 향기로운 산문의 맛

    단단하고 향기로운 산문의 맛 유료

    경계에서의 글쓰기 경계에서의 글쓰기 오민석 지음 행성B '선명하되 상대를 불쾌하게 만들지 않으며, 옳은 것을 옳다고 인정하게 만드는 글이 훌륭한 글이다.' 책은 이 같은 저자의 신조대로 쓰였다. 시인이자 문학평론가, 영미인문학과 교수인 저자는 부드러우면서도 단단한 어조로 '문학적 사회 비평'을 담아냈다. 지나치게 전문적이지 않되 독자들에게 '지적 자극'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