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예산 통과시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종부세·타다금지법…정부·민주당의 짬짜미 '청부입법'

    종부세·타다금지법…정부·민주당의 짬짜미 '청부입법' 유료

    ... 거친다. 반면 의원입법은 10인 이상 의원의 찬성으로 발의되고 국회 내 법제실 검토와 국회예산정책처의 비용 추계만으로 상임위원회에 회부된다. 정부입법은 '예산비용 추계서'와 '재원조달 방안' ... 있다는 우려가 있다”고 덧붙였다. 정부·택시업계와 갈등하며 논란을 빚는 '타다'. 개정안 통과시 타다 운전자는 택시 면허를 빌리거나 사지 않는 한 영업이 어려워진다. [연합뉴스] '속전속결'로 ...
  • '4+1 협의체' 마찰…예산안 처리 최악 지각사태

    '4+1 협의체' 마찰…예산안 처리 최악 지각사태 유료

    ...유한국당을 뺀 '여야 4+1 협의체'가 8일 국회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실에서 회동을 갖고 예산안과 패스트트랙 선거법 개정안을 논의했다. 왼쪽부터 윤소하 정의당 원내대표, 유성엽 대안신당 ... 도입했다. 예산안 심사 완료 전이라도 12월 1일이 되면 본회의에 자동부의하도록 한 것이다. 예산안 자동부의는 2014년부터 시행했다. 첫해에는 12월 2일에 예산안을 통과시키며 시한을 지켰다. ...
  • [김진국 칼럼] 국회에 집권당이 없다

    [김진국 칼럼] 국회에 집권당이 없다 유료

    ... 않는다. 야당은 정부 잘못만 지적한다. 여당은 과거 정부 탓을 한다. 어떻게든 법안을 처리하고, 예산통과시켜 일을 해보려는 노력이 없다. 과거 권위주의 정부에서도 여당은 책임감이 있었다. ... 규정해도 만나는 형식으로 신경전을 벌일 일은 아니다. 수시로 만나야 풀린다. 당장 추경을 통과시키고, 민생법안을 처리할 책임은 집권당에 있다. 야당에 명분을 주고 달래야 한다. 야당이야 따지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