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영화배우 윤정희씨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신영균 남기고 싶은 이야기] 마지막 꿈은 '노인과 바다' 같은 영화…윤정희 병석 일어나 상대역 맡았으면

    [신영균 남기고 싶은 이야기] 마지막 꿈은 '노인과 바다' 같은 영화윤정희 병석 일어나 상대역 맡았으면 유료

    원로배우 신영균이 1999년 제주에 국내 처음으로 세운 영화박물관에서 환하게 웃고 있다. 그의 뒤로 역대 출연작 사진이 보인다. 김경희 기자 내일이면 2020년 경자년(庚子年) 새해다. ... 연기에 매료됐다. 내가 좋아하는 제주 바다에서 고독한 어부의 내면을 표현해보고 싶다. 상대 배우를 꼽으라면 '화조'를 함께 찍은 윤정희씨가 떠오른다. 얼마 전만 해도 나만 보면 “영화 한 ...
  • [이후남의 영화몽상] 배우 윤정희를 기억하는 방식

    [이후남의 영화몽상] 배우 윤정희를 기억하는 방식 유료

    이후남 문화에디터 운 좋게도, 스크린 밖에서 영화배우 윤정희씨를 만나 몇 차례 인터뷰하는 기회를 누렸다. 시작은 그의 데뷔 40주년이던 2007년, 어느 팬 덕분이었다. 1967년 ... 배우도 드뭅니다.” 지금도 그를 '윤 선생님'이라 부르는 팬 안규찬씨가 했던 말이다. 열정적 팬덤 이상으로, 한국영화사는 '배우 윤정희'를 오래 기억할 것이다. 이후남 문화에디터
  • 500억 기부한 91세 배우 "내 관엔 성경책 하나만 넣어달라"

    500억 기부한 91세 배우 "내 관엔 성경책 하나만 넣어달라" 유료

    ... 78년 '화조'를 끝으로 충무로에서 은퇴했다. '화조' 등 40여 편에서 그와 호흡을 맞춘 배우 윤정희(75) 얘기가 나오자 “참 아까운 사람이에요”라는 말부터 나왔다. 윤씨가 10년째 ... 시사회에도 참석했다. “윤정희씨는 어떤 여배우인가요?”라는 당시 취재진의 질문에 “멋진 여배우!”라고 대답했다. “윤정희씨는 나만 보면 '우리 같이 영화 한번 해야지, 해야지' 항상 그랬어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