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염재호 칼럼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이미지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염재호 칼럼] 새 대통령은 엽관제 철폐부터

    [염재호 칼럼] 새 대통령은 엽관제 철폐부터 유료

    염재호 고려대 명예교수·전 총장 1881년 7월 2일 미국의 20대 대통령 제임스 가필드는 찰스 귀토라는 청년이 쏜 두 발의 총탄에 쓰러졌다. 워싱턴 볼티모어 포토맥역에서 기차를 기다리다 벌어진 일이다. 여러 차례 수술을 받았지만 2개월 후 수술 후유증인 패혈증으로 사망하여 6개월의 짧은 대통령 임기를 마쳤다. 16대 링컨, 25대 매킨리, 35대 케네디와 ...
  • [염재호 칼럼] 87년 체제의 종언과 국가의 미래 스펙트럼

    [염재호 칼럼] 87년 체제의 종언과 국가의 미래 스펙트럼 유료

    염재호 고려대 명예교수·전 총장 미국 건국의 아버지들은 신세계를 꿈꿨다. 그래서 그들은 정부의 권한을 최소화하고 세계 최초로 왕이 아닌 대통령제를 만들었고, 입법·사법·행정이 서로 견제하는 삼권분립의 민주적 헌법을 만들었다. 이들이 꿈꾼 신세계는 로빈슨 크루소가 무인도에서 새로운 삶을 만들어 나가듯 전혀 새로운 사회체제를 만들어간 것이다. 이런 일화가 전해진다. ...
  • [염재호 칼럼] 후한의 헌제와 중국몽의 시진핑

    [염재호 칼럼] 후한의 헌제와 중국몽의 시진핑 유료

    염재호 고려대 명예교수·전 총장 '삼국기밀'이라는 드라마는 삼국지에 나오는 조조와 헌제, 그리고 사마의를 중심으로 삼국시대 뒷이야기를 흥미롭게 그리고 있다. 드라마를 본 후 『사마의 평전』과 후한의 역사 관련 책들을 찾아 읽어 보았지만 많은 내용들은 꾸며낸 이야기였다. 하지만 기본적 내용은 역사적 사실에 바탕을 둔 대하드라마로 헌제가 어떻게 한나라의 마지막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