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열성팬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아드리아노'는 '독수리'와 함께 할 때 가장 빛났다

    '아드리아노'는 '독수리'와 함께 할 때 가장 빛났다 유료

    ... 돌아온 뒤에도 꾸준히 테스트를 받았다. 결국 합격이었다. 최 감독은 "한동안 우리 팀과 서울 들에게 좋은 퍼포먼스를 보여줬던 아드리아노가 우리 품에 다시 왔다. 나와 동료 선수들, 모든 ... 아드리아노는 "서울로 다시 왔다. 마치 집으로 돌아온 것처럼 편안하고 기쁘다. 경기장에서 열성적으로 응원하는 들을 만날 생각에 무척 기대된다. 준비를 잘하고 있다. 들이 기대하는 골을 ...
  • "롯데 성적 부진에는 내 책임이 크다"…이대호 체중 감량엔 반성이 있다

    "롯데 성적 부진에는 내 책임이 크다"…이대호 체중 감량엔 반성이 있다 유료

    ... 유니폼만 15시즌째 입고 있다. 야구의 도시, '구도 부산'이라고 불릴 만큼 전국에서 가장 열성적인 응원을 보내는 들이 많다. 그 무게감을 누구보다 알고 있다. 하지만 지난해 롯데는 시즌 ... 감독과 단장이 동시에 짐을 싸는 힘겨운 시즌을 보내야만 했다. '최고참' 이대호는 "지난해 들께서 크게 실망하셨을 것이다. 올해 팀이 올라갈 일만 남았다"며 "주장 민병헌을 많이 도와야 ...
  • 안치홍 "이번 FA 계약은 도전, 롯데에 뜨거운 열기 갖고 오겠다"

    안치홍 "이번 FA 계약은 도전, 롯데에 뜨거운 열기 갖고 오겠다" 유료

    ... 선택한 데 대해 '도전'의 의미를 부여했다. 또 지난해 부진의 떨쳐내고 명예회복과 동시에 열성적인 응원으로 가득한 롯데 구단의 다시 한번 뜨거운 야구 열기를 불러일으키도록 '연결고리' 역할을 ... 팀이었다. (롯데가 경쟁력을 갖췄다는) 이런 마음이 이적을 선택하는데 큰 요인이 됐다. 롯데는 들의 응원이 아주 열성적인 팀이다. 올해 그 열기를 사직구장에 다시 갖고 오겠다는 생각이 크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