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연장전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성호준의 골프 인사이드] '바보 같은 벽' 앞에 대동단결 미국의 애국주의

    [성호준의 골프 인사이드] '바보 같은 벽' 앞에 대동단결 미국의 애국주의 유료

    이미림이 18번 홀에서 열린 연장전에서 칩샷을 하고 있다. ANA 광고가 찍힌 '거대한 벽'은 변별력을 떨어뜨리고 메이저의 격에 맞지 않는다는 비판이 미국에서 쏟아졌다. [AFP=연합뉴스] “이건 바보 같은 벽이다.” 마지막 홀 이미림의 칩인 이글로 우승을 놓친 넬리 코다(미국)의 언니 제시카 코다는 대회장을 빠져나가며 이렇게 말했다. 제시카도 미국 여자프로골프(LPGA) ...
  • [성호준의 골프 인사이드] '바보 같은 벽' 앞에 대동단결 미국의 애국주의

    [성호준의 골프 인사이드] '바보 같은 벽' 앞에 대동단결 미국의 애국주의 유료

    이미림이 18번 홀에서 열린 연장전에서 칩샷을 하고 있다. ANA 광고가 찍힌 '거대한 벽'은 변별력을 떨어뜨리고 메이저의 격에 맞지 않는다는 비판이 미국에서 쏟아졌다. [AFP=연합뉴스] “이건 바보 같은 벽이다.” 마지막 홀 이미림의 칩인 이글로 우승을 놓친 넬리 코다(미국)의 언니 제시카 코다는 대회장을 빠져나가며 이렇게 말했다. 제시카도 미국 여자프로골프(LPGA) ...
  • '믿기지 않는 칩샷' 이미림, 메이저퀸 등극

    '믿기지 않는 칩샷' 이미림, 메이저퀸 등극 유료

    ... 벽 밑으로 들어가는 바람에 캐디이자 친언니인 브리타니 헨더슨이 기어들어 가 공을 찾아냈고, 구제를 받았다. 이후 어프로치 샷을 홀에 붙인 뒤 버디를 추가한 헨더슨은 코다, 이미림과 연장전에 합류했다. 그러나 연장 첫 홀에서 이미림이 승부를 결정했다. 두 번째 샷이 그린을 넘겼지만, 세 번째 샷을 침착하게 홀 2m에 붙였고, 버디로 만들어내면서 우승을 확정했다. 그는 우승 직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