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여자배구대표팀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뜻밖의 스파이크…'겁 없이 때리는' 이재영의 배구

    뜻밖의 스파이크…'겁 없이 때리는' 이재영의 배구

    ... 공을 강하게 때린 선수도 이걸 바라본 감독도 둘 다 모두 놀랐습니다. 김연경 선수로 기억되던 여자배구, 요즘 이재영 선수 이야기로 넘칩니다. 문상혁 기자입니다. [기자] 몸을 던져서 손을 내밉니다. 이 수비가 결국 득점으로 연결됐습니다. 감독은 흐뭇하게 바라봅니다. 상대 이 요청한 비디오판독, 공은 느린 그림으로 봐도 흥국생명 이재영의 손등에 맞고 튕겨 올랐습니다. 감독이 ...
  • 흥국생명 이재영, 도공 박정아에 판정승…세트스코어 3-1

    흥국생명 이재영, 도공 박정아에 판정승…세트스코어 3-1

    한국 여자배구 대표팀의 날개 공격수인 흥국생명의 이재영과, 한국도로공사의 박정아 간 자존심 대결에서 이재영이 웃었습니다. 흥국생명은 12일 경북에서 열린 방문 경기에서 도로공사를 세트 스코어 3대 1로 이겼습니다. 이재영은 양 최다인 34점을 터트려 에 승리를 선물했습니다. (* 저작권 관계로 방송 영상은 서비스하지 않습니다.) JTBC 핫클릭 양효진 ...
  • 이재영올림픽 예선 앞두고 모든 걸 쏟아낸 흥국생명 이재영

    이재영올림픽 예선 앞두고 모든 걸 쏟아낸 흥국생명 이재영

    ... 김천체육관에서 열린 도로공사전을 끝낸 이재영(23·흥국생명)의 목소리에선 큰 한숨이 섞여 나왔다. 대표 합류를 앞두고 마지막으로 뛴 경기에서 모든 걸 쏟아부어 승리를 이끌었다. 흥국생명은 12일 ... 기막히게 한다"며 동료들의 이름 하나하나를 언급했다. 2019 동아스포츠대상 시상식에서 여자프로배구 올해의 선수상을 수상한 이재영. [사진 스포츠동아] 이재영의 활약 속에 도로공사는 ...
  • 올림픽 예선 앞두고 모든 걸 쏟아낸 흥국생명 이재영

    올림픽 예선 앞두고 모든 걸 쏟아낸 흥국생명 이재영

    ... 김천체육관에서 열린 도로공사전을 끝낸 이재영(23·흥국생명)의 목소리에선 큰 한숨이 섞여 나왔다. 대표 합류를 앞두고 마지막으로 뛴 경기에서 모든 걸 쏟아부어 승리를 이끌었다. 흥국생명은 12일 ... 기막히게 한다"며 동료들의 이름 하나하나를 언급했다. 2019 동아스포츠대상 시상식에서 여자프로배구 올해의 선수상을 수상한 이재영. [사진 스포츠동아] 이재영의 활약 속에 도로공사는 ...

동영상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당찬 신인 킥둥이 권민지 "다현이 한 번 잡아 보고 싶었다"

    당찬 신인 킥둥이 권민지 "다현이 한 번 잡아 보고 싶었다" 유료

    GS칼텍스 권민지. KOVO 제공 2019~2020 도드람 V-리그 여자부는 신인 선수들의 활약이 유독 두드러진다. GS칼텍스 권민지(18)도 코트 안팎에서 당찬 모습으로 배구팬의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권민지는 2019~2020 신인 드래프트 1라운드에 GS칼텍스의 지명을 받았다. 전체 3순위. 1순위는 정호영(KGC인삼공사)에게 내줬지만, 공격 기량과 ...
  • 존재감 뿜뿜, 여자부 신인 활약에 리그도 활력 UP

    존재감 뿜뿜, 여자부 신인 활약에 리그도 활력 UP 유료

    ... 방향으로) 이다현·박현주·육서영·정호영·권민지. KOVO 제공 2019~2020 도드람 V-리그 여자부는 시즌 초반부터 존재감을 발산하는 신인 선수가 많다. 활력을 불어넣고 있다. 대표 선수는 ... 전체 2순위에 지명된 유망주. 큰 키(185cm)뿐 아니라 민첩성도 뛰어나다. 모친은 실업 배구 선경에서 센터로 활약하며 국가대표까지 지낸 류연수다. DNA도 남다르다. 1라운드 초반에는 ...
  • 쏠리면 몰린다, '원맨팀' 비애

    쏠리면 몰린다, '원맨' 비애 유료

    지난 17일 열린 도드람 2019-2020 V리그 여자부 흥국생명과 GS칼텍스의 경기. 이재영의 스파이크가 러츠의 블로킹에 막히고 있다. 김민규 기자 챔피언 수성도 최하위 탈출도 선수 ... 흥국생명 감독의 고민이 될 수 있다. 이재영은 비시즌 동안 왼쪽 무릎 상태가 좋지 않았다. 대표 일정도 소화했다. GS칼텍스전처럼 높은 점유율을 기록하면 과 선수 모두에게 좋지 않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