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여야 의석수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이현상의 시시각각] 노무현이 멀로니를 말한 까닭은

    [이현상의 시시각각] 노무현이 멀로니를 말한 까닭은 유료

    ... 재정적자 타개책이었다. 2년 뒤 총선에서 장 크레티앵이 이끄는 자유당에 참패했다. 169석 의석이 단 2석으로 줄어드는 '궤멸' 준이었다. 막상 집권한 크레티앵 총리는 부가세 철폐 공약 ... 제안했던 '대연정론'처럼 뜬금없는 소신쯤으로 여겨졌다. 21대 총선에서 돈의 위력을 절감한 여야가 팔을 걷어붙이고 재정 확대 경쟁에 나섰다. 보 야당에서 기본소득 논의를 주장하고, 청와대가 ...
  • 안철 “단독개원 땐 국회 최악사건, 힘 있는 자가 양보해야” 유료

    ... 적절한 조치를 취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민주당을 향해서는 “과거 민주주의가 억압됐던 시대에도 여야 합의를 통해 모든 게 이뤄졌는데 21대 국회에서 그런 관행을 지키지 않겠다는 게 여당의 주장 ... 힘 있는 자의 양보는 미덕”이라며 “중요 상임위원장을 야당이 해도 여당은 절반을 훨씬 넘는 의석수를 갖고 있어서 원하는 정책을 추진하고 만들어갈 있다”고 덧붙였다. 한영익 기자 ha...
  • 법사위장 박범계·김도읍, 예결위장 윤후덕·김기현 거론

    법사위장 박범계·김도읍, 예결위장 윤후덕·김기현 거론 유료

    ... 더불어민주당, 주호영 미래통합당 원내대표가 26일 만나 21대 전반기 국회 원(院) 구성과 관련해 각 당 의석수 비율에 따라 11 대 7로 나누기로 합의했다. 각 당 의석수는 민주당 177석, 통합당 103석이다. 26일 현재 18개인 상임위·예산결산특위를 이 비율대로 나눈 결과다. 여야 원내대표는 이날 회동에서 국회법이 정한 원 구성 시한인 내달 6일까지 개원을 목표로 한다는 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