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여야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뉴스체크|오늘] 제주 영리병원 '허가취소' 소송 선고

    [뉴스체크|오늘] 제주 영리병원 '허가취소' 소송 선고

    1. 서울중앙지법 등 법원 국정감사 서울중앙지법을 포함해 일선 법원에 대한 국정감사가 오늘(20일) 있습니다. 보수단체 집회금지 처분에 대한 법원의 결정을 두고 여야간 공방이 있을 것으로 예상됩니다. 2. 제주 영리병원 '허가취소' 소송 선고 국내 1호 영리병원인 제주녹지국제병원이 도지사를 상대로 낸 병원 개설 허가 조건을 취소해달라는 소송 ...
  • [뉴스체크|정치] 국방위, 공무원 실종 해역 방문

    [뉴스체크|정치] 국방위, 공무원 실종 해역 방문

    ... 후보 지지 결의안 채택 국회 산업통상 자원 중소벤처기업 위원회가 세계무역기구 WTO 차기 사무총장 선출 최종라운드에 진출한 유명희 통상 교섭 본부장에 대한 지지 결의안을 채택했습니다. 여야 의원들은 유 본부장이 한국인 최초로 WTO 사무총장에 당선될 수 있도록 남은 기간 범 정부적인 지원과 노력을 다할 필요가 있다고 의견을 모았습니다. 2. 한일의원연맹, 다음 달 일본 방문 ...
  • 추미애 2번째 수사지휘권…'윤석열, 라임 등 손 떼라'

    추미애 2번째 수사지휘권…'윤석열, 라임 등 손 떼라'

    ... 포함시켰습니다. 법무부는 "수사가 진행 중이지만 오랜 기간 진상 규명이 이루어지지 않아 국민들이 공정성에 우려를 표명하고 있다"고 이유를 설명했습니다. (영상디자인 : 최석헌) JTBC 핫클릭 여야, '라임·옵티머스' 공방…"공수처 가동" vs "특검해야" 추미애, 라임 사건·윤석열 가족사건 수사지휘권 행사 '라임·옵티머스' 법사위 공방…국민의힘 "특검 공식 제의" Copyright ...
  • 법무부 "검찰총장 본인 또한 관련성 배제할 수 없다"

    법무부 "검찰총장 본인 또한 관련성 배제할 수 없다"

    ... 장관은 라임 로비 의혹'의 수사팀을 새롭게 꾸리고, 가족과 측근의 수사를 맡을 수사팀도 강화하라고 주문했습니다. JTBC 핫클릭 추미애, 라임 사건·윤석열 가족사건 수사지휘권 행사 여야, '라임·옵티머스' 공방…"공수처 가동" vs "특검해야" '라임·옵티머스' 법사위 공방…국민의힘 "특검 공식 제의" Copyright by JTBC(http://jtbc.joins.com)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여당 “짜맞추기 수사 충격” 야당 “진실 덮으려 지휘권 남용”

    여당 “짜맞추기 수사 충격” 야당 “진실 덮으려 지휘권 남용” 유료

    ... 원내대표가 19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 참석하고 있다. 오종택 기자 라임자산운용의 정·관계 로비 의혹의 핵심 인물인 김봉현 전 스타모빌리티 회장의 옥중 문건을 놓고 여야가 충돌했다. 특히 이날 추미애 법무부 장관이 윤석열 검찰총장의 가족 관련 사건에 대한 수사지휘권을 발동하면서 대치 상황은 더 첨예해졌다. 더불어민주당은 검찰을 정조준했다. 김태년 원내대표는 ...
  • 남부지검장 “라임 수사과정서 검사 비위 관련 진술 없었다”

    남부지검장 “라임 수사과정서 검사 비위 관련 진술 없었다” 유료

    ... 여부를 보면 검사가 대부분 진술서를 작성한 후에 그 내용을 인정시키는 방식으로 끼워맞추기식 수사를 했다는 내용이 (옥중 입장문에) 있다”고 지적했다. 김종민 민주당 의원은 “피의자가 여야 정치인과 관련된 진술을 여러 가지 했는데, 수사를 야당 쪽은 봐주고 여당 쪽은 다그쳤다. 강기정 (전 청와대 민정수석) 잡을 것을 내놓으라는 진술이 있다. 이게 사실이면 엄청난 정치 개입이잖나”라고 ...
  • [사설] 추미애·윤석열 충돌로 번진 펀드 사건…특검으로 정리하라 유료

    ... 이어져야 한다. 이 모든 일을 정치적 공방에 휘둘리지 않고 중립적으로 처리할 수 있는 이는 특별검사뿐이다. 특정 정파에 치우치지 않은 법조인을 특검으로 임명해 이 사건을 맡기는 게 혼란을 하루빨리 줄이는 길이다. 이제 두 펀드 사건은 검찰이 어떤 수사 결과를 내놓아도 절반가량의 국민은 결론에 수긍하지 않을 것이다. 당장 여야가 특검법 제정에 나서기 바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