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에코 파일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강찬수의 에코파일] 찌~익 칠판 긁는 소리…귀가 제일 짜증나는 주파수

    [강찬수의 에코파일] 찌~익 칠판 긁는 소리…귀가 제일 짜증나는 주파수 유료

    소음은 시끄러운 소리, 원하지 않는 소리를 말한다. 같은 소리도 소음이 될 수도, 안 될 수도 있다. 평소에 내가 즐겨 듣던 음악이라도 원하지 않는 시간과 장소에서 듣거나, 원하지 않는 사람이 낸다면 소음이 될 수 있다. 소리의 크기를 수치로 표시할 때 보통 데시벨(deci-Bel, ㏈)이란 단위를 사용한다. 일상생활에서 듣는 소음을 데시벨로 표시한다면,...
  • [강찬수의 에코파일] 복원 사업 24년만에…중랑구에 멸종위기 산양이 나타났다

    [강찬수의 에코파일] 복원 사업 24년만에…중랑구에 멸종위기 산양이 나타났다 유료

    뾰족한 뿔과 회갈색 털을 지닌 산양. 천연기념물 217호이자 환경부가 지정한 멸종위기 야생동물 I급이다. 지난해에는 서울 중랑구 용마폭포공원에서 발견될 정도로 분포가 확대되고, 숫자도 조금씩 회복되는 조짐을 보인다. 어떻게 해서 서울 한복판에 멸종위기종 산양이 살게 됐을까. 채석장이었던 서울 중랑구 용마폭포공원에서 지난해 발견된 산양. [사진 한강유역환경...
  • [강찬수의 에코파일] 150개국 400만명 “지금은 기후위기 비상사태” 선언

    [강찬수의 에코파일] 150개국 400만명 “지금은 기후위기 비상사태” 선언 유료

    국제 기후행동 주간을 맞아 21일 오후 서울 종로구 대학로에서 열린 '9·21 기후위기 비상행동'에서 참가자들이 온실가스 배출 제로와 기후 비상선언 선포를 촉구하는 구호를 외치고 있다. [연합뉴스] 21일 오후 서울 대학로에서는 330개 시민·환경단체가 구성한 '기후위기 비상행동(이하 비상행동)'의 집회가 열렸다. 20~27일 '국제 기후 파업'(glo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