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에디터역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분수대] 시간

    [분수대] 시간 유료

    박진석 사회에디터 시간은 공평하다. 황제의 1분, 1초는 불가촉천민의 그것에 비해 찰나조차 길지 않다. 그리하여 자연이 부여한 천수(天壽)는 지위고하, 부귀빈천에 구분을 두지 않는다. ... 철학자 헤라클레이토스였다. 흘러가는 시간을 한 움큼 움켜쥐면 시대가 되며, 시대의 묶음은 사가 된다. 시대와 시 거슬러 올라갈 수 없는 건 마찬가지다. 최근의 한 세기에 한정할 ...
  • 김종인 "윤석열 처신 잘한다…마크롱 성공, 그도 할수 있다"

    김종인 "윤석열 처신 잘한다…마크롱 성공, 그도 할수 있다" 유료

    ... 여당의 기세는 이제 수그러들었다. 폭주와 오만, 부동산으로 자초한 측면이 크지만 김 위원장의 할도 그냥 지나칠 순 없다. 단일화 과정에서 판을 흔들고 안철수(국민의당 대표)를 공격했다. ... 불이 떨어지면 그를 찾았고, 도움을 청한 두 명의 대통령은 꿈을 이뤘다. 다시 그 길에서 생각이 많다. 잠시 사라졌다 어떤 모습으로 나타날지 궁금하다. 정치에디터 신용호 정치에디터
  • [분수대] 권투의 시대

    [분수대] 권투의 시대 유료

    박진석 사회에디터 “이놈, 내 돈 잃게 한 해글러 닮았잖아.” 1989년에 만들어진 영화 '레드 히트'에서 형사 의 제임스 벨루시는 천신만고 끝에 검거한 대머리 흑인 범죄 용의자에게 이렇게 쏘아붙였다. 필시 그로부터 2년 전 열렸던 마빈 해글러와 슈가 레이 레너드 간 세기의 대결 때 해글러에게 판돈을 걸었던 것이리라. 1980년대는 프로 권투의 전성기였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