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엄마 박완서의 부엌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문장으로 읽는 책] 호원숙 『정확하고 완전한 사랑의 기억』

    [문장으로 읽는 책] 호원숙 『정확하고 완전한 사랑의 기억』 유료

    ... 생명력을 그냥 버리기가 아까웠던 마음이 읽힌다. 호원숙 『정확하고 완전한 사랑의 기억』 박완서 작가 10주기를 맞아 그의 딸 호원숙 작가가 쓴 '엄마 박완서의 부엌'이다. 음식 만드는 일에 ... 박완서의 부엌은 문학의 산실이었다. 딸은 미나리를 다듬던 어머니를 기억하며 그 생명력을 닮은 박완서 소설 '창밖은 봄'의 한 구절을 떠올린다. “자고 깨면 춥고, 자고 깨면 여전히 춥건만 설마 ...
  • “만두만 보면 엄마 박완서 떠올라”

    “만두만 보면 엄마 박완서 떠올라” 유료

    ... 때이기도 했지만 만두를 특히 좋아했다. 만두를 스물다섯 개 먹었다고 자랑하곤 했으니. 볼이 붉었던 소년, 엄마가 만든 만두라면 얼마든지 더 먹을 수 있다고 했다. 엄마는 그 아들의 등을 자랑스러운 듯 툭 치면서 만두 만드는 노고를 잊는 듯 허리를 펴셨다.” 박완서 작가 타계 10주기에 『정확하고 완전한 사랑의 기억』을 낸 호원숙 작가. [중앙포토] 박완서(1931~2011) ...
  • 맏딸이 본 엄마 박완서 … "늘 손을 쉬지 않으셨죠"

    맏딸이 본 엄마 박완서 … "늘 손을 쉬지 않으셨죠" 유료

    ... 지내기 힘들어하셨던 계절인데 나한테까지 옮아 전해지는 것일까?'라고 안타까워한다. 호씨는 “엄마는 손을 거의 쉬지 않았다. 정원 손질이든 부엌일이든 소설 쓰기든 계속 뭔가를 하며 손을 놀렸다”고 ... 소개했다. 작가연하지 않는 보통 어머니의 모습이 삶에서 글감을 구하고 글대로 살려고 노력했던 작가 박완서를 만들었다는 설명이다. 호씨는 “엄마는 무엇보다 글 쓸 때 집중력이 대단했던 분”이라고 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