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언텍트

통합 검색 결과

뉴스

동영상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폭증 일감에 월 1000만원도 벌지만…노동환경 개선은 먼 일

    폭증 일감에 월 1000만원도 벌지만…노동환경 개선은 먼 일 유료

    ... 등에 입점한 판매자가 물건을 빠르게 배송할 수 있도록 '당일배송' 체계를 구축했다. 위메프는 GS프레시와 손잡고 '마트 당일 배송관' 문을 열었다. 유통 업계의 한 관계자는 “코로나19 이후 언텍트(비대면) 소비가 일반화할 것으로 보고 업체마다 배송 체계를 개편하는 과정”이라고 분석했다. 특별한 기술 없어도 취업 가능 그래픽=이정권 기자 gaga@joongang.co.kr 유통 ...
  • 폭증 일감에 월 1000만원도 벌지만…노동환경 개선은 먼 일

    폭증 일감에 월 1000만원도 벌지만…노동환경 개선은 먼 일 유료

    ... 등에 입점한 판매자가 물건을 빠르게 배송할 수 있도록 '당일배송' 체계를 구축했다. 위메프는 GS프레시와 손잡고 '마트 당일 배송관' 문을 열었다. 유통 업계의 한 관계자는 “코로나19 이후 언텍트(비대면) 소비가 일반화할 것으로 보고 업체마다 배송 체계를 개편하는 과정”이라고 분석했다. 특별한 기술 없어도 취업 가능 그래픽=이정권 기자 gaga@joongang.co.kr 유통 ...
  • 폭증 일감에 월 1000만원도 벌지만…노동환경 개선은 먼 일

    폭증 일감에 월 1000만원도 벌지만…노동환경 개선은 먼 일 유료

    ... 등에 입점한 판매자가 물건을 빠르게 배송할 수 있도록 '당일배송' 체계를 구축했다. 위메프는 GS프레시와 손잡고 '마트 당일 배송관' 문을 열었다. 유통 업계의 한 관계자는 “코로나19 이후 언텍트(비대면) 소비가 일반화할 것으로 보고 업체마다 배송 체계를 개편하는 과정”이라고 분석했다. 특별한 기술 없어도 취업 가능 그래픽=이정권 기자 gaga@joongang.co.kr 유통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