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어제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어제의 동지가 오늘의 적으로'…4+1 연대 '호남 대전'

    '어제의 동지가 오늘의 적으로'…4+1 연대 '호남 대전'

    [앵커] 패스트트랙 법안 처리를 위해 손잡았던 이른바 4 더하기 1 연대, 지금은 5당협의체죠. 이 당들이 오는 총선에선 호남을 두고선 양보 없는 싸움을 벌이게 됐습니다. 어제의 동지가 오늘의 적이 된 셈인데요. 총선의 범여권 최대 격전지 호남의 상황을 최재원 기자가 정리했습니다. [기자] 광주 여기저기엔 예비후보들의 선거사무소가 들어섰습니다. 후보들은 곳곳에 ...
  • 공항 검역 강화…현장선 "무장요원까지 투입될 판" 왜?

    공항 검역 강화…현장선 "무장요원까지 투입될 판" 왜?

    ... 강화하기로 했습니다. 그런데 정작 현장에선 전문 인력을 투입하는 게 늦어지고 있습니다. 무장한 요원들까지 검역 업무을 봐야할 상황입니다. 이희정 기자입니다. [기자] 인천공항 검역소장이 어제(26일) 오후 공항 관련 업무를 하는기관장들에게 보낸 문자 메시지입니다. 오늘 자정부터 중국에서 들어오는 승객에게 일일이 건강상태질문서를 받아야 하는데, 인력이 모자라니 긴급 지원해달라는 겁니다. ...
  • 3번 확진자, 강남 일대서만 11곳 방문…70명 넘게 '접촉'

    3번 확진자, 강남 일대서만 11곳 방문…70명 넘게 '접촉'

    [앵커] 어제(26일) 확진 판정을 받은 세번째 환자가 어디 어디를 다녔는지도 공개됐습니다. 지난 20일에 국내에 와서 경기도 일산, 서울 강남 등을 돌아 다니며 성형외과와 호텔, 음식점, 한강공원을 찾았습니다. 가까이에서 접촉한 사람은 파악된 숫자만 70명이 넘습니다. 최하은 기자가 이 환자의 이동 경로를 따라가 봤습니다. [기자] 서울 강남의 호텔 뉴브입니다. ...
  • '우한 폐렴' 국내 확진자 4명으로…위기경보 '경계' 격상

    '우한 폐렴' 국내 확진자 4명으로…위기경보 '경계' 격상

    ... 방문했다가 지난 20일 입국했습니다. 세 번째 확진자와 마찬가지로 증상이 확인돼 격리가 이뤄지기 전까지는 상당한 시간이 흘렀습니다. 네번째 확진자의 격리조치가 이뤄진 건 입국 뒤 7일째 되던 어제였습니다.. 세 번째 환자와 마찬가지로 방역망에 공백이 있던 만큼 국내 확산 가능성이 있다는 의미입니다. 현재 검역 시스템은 별다른 증상 없이 입국하는 '무증상 입국자'에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사설] '2차 대학살' 검찰 인사…훗날 반드시 책임을 물어야 한다 유료

    ... 곧이곧대로 믿을 것 같은가. 추미애 법무부 장관을 비롯해 이 인사를 계획하고 실행한 모든 이는 국가 사법행정의 틀을 허문 책임에서 벗어나기 어렵다. 훗날 반드시 죄과를 물어야 할 것이다. 어제 발표된 2차 인사에서 조국 전 법무부 장관 일가 비리, 청와대의 울산시장 선거 개입 의혹을 수사해 온 서울중앙지검의 차장검사 4명 전원과 유재수 전 금융위원회 국장 감찰 무마 사건을 수사해 ...
  • 우한폐렴 23일간의 사투 "처음엔 감기인 줄···목 찢어지는 고통"

    우한폐렴 23일간의 사투 "처음엔 감기인 줄···목 찢어지는 고통" 유료

    ... 진인탄 병원에서는 보증금 3000위안(51만원)만 냈고, 치료비를 낸 건 없다. 정부에서 부담한 것이라고 생각한다.” 지금 우한 분위기는. "시민들이 많이 두려워하는 것이 느껴진다. 어제 내 친구가 열이 40도까지 올라서 병원에 갔는데, 사람이 너무 많아 밤 10시30분까지 기다렸다고 한다. 병원마다 발열 환자들이 몰려서 대기 인원이 매우 많다.” 베이징=박성훈 특파원 p...
  • [사설] 국민과 장병의 안전 최우선인 청해부대 파견 유료

    전쟁 우려가 있는 호르무즈해협에 정부가 청해부대를 파견키로 했다. 국방부는 어제 “중동 정세를 고려해 우리 국민의 안전과 선박의 자유 항행을 보장하기 위해 청해부대 파견 지역을 한시적으로 확대한다”고 밝혔다. 청해부대는 아덴만 해적으로부터 우리 선박 보호 임무를 수행 중인데, 그 작전구역을 호르무즈해협까지 확대한다는 것이다. 청해부대의 파견 지역 확대 조치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