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양성희의 시시각각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이미지

동영상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양성희의 시시각각] 손정우의 석방

    [양성희의 시시각각] 손정우의 석방 유료

    양성희 논설위원 세계 최대 아동 성 착취 사이트 '웰컴투비디오' 운영자로 미국으로부터 범죄인 인도 청구 요청을 받아 온 손정우(24)가 풀려났다. 법원이 그제 범죄인 인도 청구를 기각하면서다. '관련 범죄 수사 지장' '사법 주권' '인도법의 취지' 등을 내세웠다. “면죄부를 주는 것은 아니다. 수사에 협조하고 처벌을 받으라”고도 했다. 이미 아동·청소년 성 ...
  • [양성희의 시시각각] 트로트 열풍과 반엘리트주의

    [양성희의 시시각각] 트로트 열풍과 반엘리트주의 유료

    양성희 논설위원 최근 대중문화계의 트렌드 중 하나는 반엘리트주의다. 핫한 문화현상으로 꼽히는 트로트 열풍부터가 그렇다. 싸구려 취향, 저학력과 가난의 상징으로 폄훼되던 트로트가 문화의 중심에 들어왔다. 엘리트주의에 밀려 주변화됐던 서민 음악의 반란이다. 열풍의 근원지인 TV조선 '미스터트롯' 출신 '트롯맨'들은 줄줄이 스타덤에 올랐다. TV만 켜면 트로트가 ...
  • [양성희의 시시각각] 어느 소년의 죽음

    [양성희의 시시각각] 어느 소년의 죽음 유료

    양성희 논설위원 9세 소년의 너무도 안타까운 죽음이었다. 일곱 시간 동안 여행가방 안에 갇혀 생명줄을 놓아 갈 때 얼마나 공포스러웠을까. 계모는 아이를 감금해 놓고 태연히 외출했다. 며칠 새 전 국민을 충격에 빠뜨린 천안 소년 얘기다. 더욱 안타까운 건, 수사 당국이 아동학대 정황을 이미 알고 있었단 점이다. 계모는 한 달 전에도 같은 혐의로 조사를 받았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