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알레나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이미지

동영상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반드시 승리' 주문한 서남원 감독의 기 살리기

    '반드시 승리' 주문한 서남원 감독의 기 살리기 유료

    ... 정규시즌 성적을 보장하진 않는다. 인삼공사는 지난해 컵대회 우승 트로피를 들어 올렸지만 정작 정규시즌에서는 6승24패로 최하위였다. 1라운드 4승1패로 기분 좋게 출발했으나 외국인 선수 알레나의 부상과 국내 선수의 부진이 겹치며 치욕적인 19연패에 빠지기도 했다. 서남원 감독이 맞춤형 구호를 주문한 것도 선수들에게 패배 의식을 떨쳐내는 동시에 자신감을 갖도록 하기 위함이다. 서 ...
  • 뜨거웠던 V리그 정규시즌 마감, 홈구장 남매·낯선 봄·연패·희망…

    뜨거웠던 V리그 정규시즌 마감, 홈구장 남매·낯선 봄·연패·희망… 유료

    ... 1위를 배출했다. 언제나 고군분투한 서재덕(한국전력)과 양효진(현대건설)은 이를 기념해 다양한 팬 서비스를 했다. 여자부 KGC인삼공사(6위)는 1라운드를 선두로 마쳤지만, 외국인 선수 알레나가 부상으로 빠진 뒤 연패가 길어졌고, 정규 시즌 마지막 경기에서 겨우 19연패에서 탈출했다. 봄 배구 진출에 실패했지만 고춧가루 역할을 톡톡히 한 팀도 있다. 4라운드 이후 KB손해보험(6위)은 ...
  • 배구팬 'GS칼텍스, KGC인삼공사에 근소한 우세 예상'

    배구팬 'GS칼텍스, KGC인삼공사에 근소한 우세 예상' 유료

    ... 충분하다. 반대로 KGC인삼공사는 15연패의 수렁에 빠졌다. 지난 3 · 4·5라운드에서 쌓은 승점은 2점뿐이다. 고민지 · 최은지·한지수 등이 고군분투하지만 부상에서 돌아온 알레나가 제 컨디션을 찾지 못하면서 이렇다 할 해답을 찾지 못하고 있다. 이번 시즌 다섯 차례의 만남을 가진 양 팀의 상대 전적에서도 GS칼텍스는 4승1패를 기록해 우세한 모습을 보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