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안보리 결의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베를린 법원, 북한대사관 건물 빌린 호스텔에 “영업 중지” 결정

    베를린 법원, 북한대사관 건물 빌린 호스텔에 “영업 중지” 결정 유료

    ... 통신에 따르면 베를린 행정법원은 시티 호스텔 운영업체인 EGI의 소송을 기각하고 베를린 시청의 손을 들어줬다. 법원은 5층 건물로 2007년 문을 연 시티 호스텔의 운영이 2017년 유엔 안보리 대북 제재 결의안 2321호에 위반한다고 판결했다. 안보리는 2016년 11월 북한의 5번째 핵 실험에 대해 대북 제제 결의안을 냈다. 유럽연합(EU)은 유엔의 대북 제재에 맞춰 북한이 ...
  • [남정호의 직격인터뷰] "북한 개별관광, 큰 수익 내지 않으면 막지 않는 게 바람직"

    [남정호의 직격인터뷰] "북한 개별관광, 큰 수익 내지 않으면 막지 않는 게 바람직" 유료

    ... "북한은 핵무기나 ICBM 실험을 하면 중국과 러시아로부터 멀어지게 된다는 걸 알고 있을 거다. 중국은 식량, 에너지, 그리고 관광 등을 통해 많은 북한을 크게 돕고 있다. 중·러는 유엔 안보리에서 제재를 풀기 위한 결의안을 추진 중이다. 그러니 김정은은 이들과 소원하게 되는 걸 원치 않을 거다. 따라서 당분간 심각한 도발은 삼갈 공산이 크다." 아인혼 전 미 국무부 특보 강정현 ...
  • [view] 북한 개별관광, 제재 대상 아니다? 면도기·이어폰·헤어드라이어도 유엔 금지품 유료

    ... 했다. 하지만 제재에선 행위 자체가 문제이지, 목적은 상관없다.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대북제재 결의 2397호는 품목분류코드(HS 코드) 85에 해당하는 품목의 대북 이전을 금지했는데 면도... 흘러가는지도 문제다. 북한에서 국가 관광총국은 당 중앙위 39호실이 총괄하는데, 39호실은 유엔 안보리 및 미국의 제재 대상에 올라 있다. 김홍균 전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은 “개별관광으로 지불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