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안경 에이스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IS 인터뷰] 박세웅 "2017년 이상을 기대한다"

    [IS 인터뷰] 박세웅 "2017년 이상을 기대한다"

    역투하는 박세웅 '안경 에이스'가 돌아온다. 롯데 박세웅(25·롯데)이 부상을 털고 3년 만에 개막 선발 로테이션에 진입할 예정이다. 이미 150㎞의 직구도 씽씽 뿌렸다. 박세웅은 ... 가지고 있구나'라는 자부심이 조금 생긴 것 같다"고 웃었다. 박세웅은 롯데 선발진의 토종 에이스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개막이 미뤄져 어느 때보다 빡빡한 일정이다. ...
  • 돌아온 안경 에이스, 롯데 박세웅 부활투

    돌아온 안경 에이스, 롯데 박세웅 부활투

    박세웅 프로야구 롯데 자이언츠의 '안경 에이스' 박세웅(25·사진)이 부상을 이겨내고 강속구와 함께 돌아왔다. 박세웅은 18일 열린 마지막 팀 자체 청백전에서 4이닝 7탈삼진 무실점을 ... 2명(댄 스트레일리, 애드리안 샘슨)과 노경은으로 1~3선발을 꾸린다. 4선발 박세웅이 '에이스급'으로 활약한다면, 올해도 하위권으로 분류된 롯데 운명은 바뀔 수도 있다. 김효경 기자...
  • 롯데 안경 에이스 박세웅이 돌아왔다

    롯데 안경 에이스 박세웅이 돌아왔다

    롯데 자이언츠 오른손 투수 박세웅. [연합뉴스] '안경 에이스' 박세웅(25)이 돌아왔다. 롯데 자이언츠 오른손 투수 박세웅이 팔꿈치 부상을 털고 강속구를 뿌리고 있다. 박세웅은 지난 18일 마지막 팀내 연습경기에서 4이닝 7탈삼진 무실점했다. 12명의 타자를 상대하면서 안타와 볼넷을 하나도 내주지 않는 퍼펙트 투구를 했다. 비록 연습경기지만 ...
  • 롯데 안경 에이스 박세웅이 돌아왔다

    롯데 안경 에이스 박세웅이 돌아왔다

    롯데 자이언츠 오른손 투수 박세웅. [연합뉴스] '안경 에이스' 박세웅(25)이 돌아왔다. 롯데 자이언츠 오른손 투수 박세웅이 팔꿈치 부상을 털고 강속구를 뿌리고 있다. 박세웅은 지난 18일 마지막 팀내 연습경기에서 4이닝 7탈삼진 무실점했다. 12명의 타자를 상대하면서 안타와 볼넷을 하나도 내주지 않는 퍼펙트 투구를 했다. 비록 연습경기지만 기대를 모으는 ...

이미지

조인스

| 지면서비스
  • [IS 인터뷰] 박세웅 "2017년 이상을 기대한다"

    [IS 인터뷰] 박세웅 "2017년 이상을 기대한다" 유료

    역투하는 박세웅 '안경 에이스'가 돌아온다. 롯데 박세웅(25·롯데)이 부상을 털고 3년 만에 개막 선발 로테이션에 진입할 예정이다. 이미 150㎞의 직구도 씽씽 뿌렸다. 박세웅은 ... 가지고 있구나'라는 자부심이 조금 생긴 것 같다"고 웃었다. 박세웅은 롯데 선발진의 토종 에이스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개막이 미뤄져 어느 때보다 빡빡한 일정이다. ...
  • 돌아온 안경 에이스, 롯데 박세웅 부활투

    돌아온 안경 에이스, 롯데 박세웅 부활투 유료

    박세웅 프로야구 롯데 자이언츠의 '안경 에이스' 박세웅(25·사진)이 부상을 이겨내고 강속구와 함께 돌아왔다. 박세웅은 18일 열린 마지막 팀 자체 청백전에서 4이닝 7탈삼진 무실점을 ... 2명(댄 스트레일리, 애드리안 샘슨)과 노경은으로 1~3선발을 꾸린다. 4선발 박세웅이 '에이스급'으로 활약한다면, 올해도 하위권으로 분류된 롯데 운명은 바뀔 수도 있다. 김효경 기자...
  • 돌아온 안경 에이스, 롯데 박세웅 부활투

    돌아온 안경 에이스, 롯데 박세웅 부활투 유료

    박세웅 프로야구 롯데 자이언츠의 '안경 에이스' 박세웅(25·사진)이 부상을 이겨내고 강속구와 함께 돌아왔다. 박세웅은 18일 열린 마지막 팀 자체 청백전에서 4이닝 7탈삼진 무실점을 ... 2명(댄 스트레일리, 애드리안 샘슨)과 노경은으로 1~3선발을 꾸린다. 4선발 박세웅이 '에이스급'으로 활약한다면, 올해도 하위권으로 분류된 롯데 운명은 바뀔 수도 있다. 김효경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