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아파트 8만6304가구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구룡마을 화재 이재민 24세대, 임대주택 이주 완료

    ... 도시개발구역으로 지정됐다. 올해 1월5일에는 SH공사가 사업시행자로 지정돼 도시개발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SH공사는 26만6304㎡규모에 달하는 일대를 전면 수용한 뒤, 영구·국민임대주택과 일반분양 아파트 등 공동주택 2692가구를 지을 계획이다. 오는 2020년 예정대로 완공하면 마을 거주민은 영구·국민임대주택에 입주하게 된다. joo47@newsis....
  • '무허가 판자촌' 구룡마을 도시개발 탄력…강남구 "환영"

    '무허가 판자촌' 구룡마을 도시개발 탄력…강남구 "환영"

    ... 방치된 무허가 판자촌 '구룡마을'이 우여곡절 끝에 개발계획 승인을 받아 15~35층 주상복합·아파트 2692가구로 본격 개발된다. 서울시는 강남구 개포동 567-1 일원의 개포 구룡마을 도시개발 ... 거주민의 주거환경 개선을 위한 첫 걸음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구룡마을 개발사업은 2012년 8월 서울시가 '미분할 혼용방식'의 도시개발사업 계획을 발표한 이후 강남구와 사업방식에 관한 갈등을 ...
  • [종합]서울시 '개포 구룡마을' 심의 또다시 보류

    [종합]서울시 '개포 구룡마을' 심의 또다시 보류

    ... "서울시 때문에 사업추진이 지연되고 있다"며 거세게 반발했다. 구룡마을 개발계획은 무허가 판자촌 1100가구가 들어선 구룡마을 일대 26만6304㎡에 공동주택을 짓는 사업이다. 서울주택도시공사(SH공사)가 일대를 전면 수용한 뒤 이곳에 영구·국민임대주택과 일반분양 아파트 등 공동주택 2692가구를 오는 2020년까지 지을 계획이다. 구룡마을 거주민은 영구·국민임대주택에 입주하게 ...
  • 서울시 '개포 구룡마을' 심의 또다시 보류

    서울시 '개포 구룡마을' 심의 또다시 보류

    ... "서울시 때문에 사업추진이 지연되고 있다"며 거세게 반발했다. 구룡마을 개발계획은 무허가 판자촌 1100가구가 들어선 구룡마을 일대 26만6304㎡에 공동주택을 짓는 사업이다. 서울주택도시공사(SH공사)가 일대를 전면 수용한 뒤 이곳에 영구·국민임대주택과 일반분양 아파트 등 공동주택 2692가구를 오는 2020년까지 지을 계획이다. 구룡마을 거주민은 영구·국민임대주택에 입주하게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6~88만6304가구 입주…90%가 85㎡ 이하 유료

    올 여름 전국에서 새 아파트 8만6304가구가 집들이를 한다. 22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다음달부터 8월까지 서울(6513가구)을 포함한 수도권에서 4만4496가구, 지방에서 4만1808가구가 입주를 시작한다. 6월 2만7873가구, 7월 3만392가구, 8월 2만7939가구다. 이 중 90.4%인 7만8056가구가 전용면적 85㎡ 이하 중소형 아파트다. 입주 ...
  • 6~88만6304가구 입주…90%가 85㎡ 이하 유료

    올 여름 전국에서 새 아파트 8만6304가구가 집들이를 한다. 22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다음달부터 8월까지 서울(6513가구)을 포함한 수도권에서 4만4496가구, 지방에서 4만1808가구가 입주를 시작한다. 6월 2만7873가구, 7월 3만392가구, 8월 2만7939가구다. 이 중 90.4%인 7만8056가구가 전용면적 85㎡ 이하 중소형 아파트다. 입주 ...
  • 전국 순위 매겨봤더니…강남, 최고 아니더군요

    전국 순위 매겨봤더니…강남, 최고 아니더군요 유료

    ... 224명(10.4%)으로 가장 많았고, 서초구와 송파구가 각각 96명(4.5%), 60명(2.8%)이었다. 서울대는 전국에서 학생을 고루 뽑기 위해 지역균형 선발 등 각종 제도를 도입했지만 ... 조사 결과도 이를 뒷받침한다. 2012년의 경우 월평균 가계소득이 500만원 이상인 고소득층 가구에 속한 신입생이 47.1%였다. 통계청에 따르면 강남 지역 일반계 고교 사교육비(월 56만8000원)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