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아소 부총리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일 '코로나 앱' 출시 나흘 만에 먹통…'아베노마스크' 신세?

    일 '코로나 앱' 출시 나흘 만에 먹통…'아베노마스크' 신세?

    ... 무용지물이 될 가능성이 높다는 지적이 나옵니다. (영상디자인 : 박경민·한영주) JTBC 핫클릭 결국 두 손 든 아베…도쿄올림픽 '반쪽 개최'키로 "일본은 국민 레벨이 달라"…아소 부총리 '방역 자랑' 이상한데?…일본 코로나19 '감염 숫자' 학자들도 갸우뚱 유튜브 영업, 전신 소독 뒤 입장…일본 '비대면 술집' '코로나 방콕'에…일본서 다시 부는 '한류 드라마' ...
  • '코로나 방콕'에…일본서 다시 부는 '한류 드라마' 열풍

    '코로나 방콕'에…일본서 다시 부는 '한류 드라마' 열풍

    ... 잡아가고 있습니다. (*저작권 관계로 방송 영상은 서비스하지 않습니다.) JTBC 핫클릭 뒤늦게 코로나앱 내놓은 일본…"제2 아베노마스크 될 것" "일본은 국민 레벨이 달라"…아소 부총리 '방역 자랑' 이상한데?…일본 코로나19 '감염 숫자' 학자들도 갸우뚱 Copyright by JTBC(http://jtbc.joins.com) All Rights Reserved. ...
  • 애물단지 된 '아베노마스크'…복지시설서도 '노땡큐'

    애물단지 된 '아베노마스크'…복지시설서도 '노땡큐'

    ... 보관했다가) 마스크를 사용해주었으면 합니다.] 3000억 원 가까운 예산이 들어간 아베노마스크는 다음 주에나 배포가 마무리될 전망입니다. JTBC 핫클릭 "일본은 국민 레벨이 달라"…아소 부총리 '방역 자랑' 한국이 받은 'G7 정상회의 초청장'…떨떠름한 일본 이상한데?…일본 코로나19 '감염 숫자' 학자들도 갸우뚱 일 방송 "일어는 침 덜 튀어서 코로나 감염 적어" ...
  • '시진핑 집무실' 인근 주민 이어…베이징 2명 추가 확진

    '시진핑 집무실' 인근 주민 이어…베이징 2명 추가 확진

    ... 긴장하고 있습니다. JTBC 핫클릭 코로나로 소비 위축되자…중국, 28년 만에 노점상 부활 코로나 '무증상 전파' 드물다던 WHO, 하루 만에 번복 "일본은 국민 레벨이 달라"…아소 부총리 '방역 자랑' 세계 곳곳 '개학 진통'…낯선 우리 반, 멀어진 짝꿍 Copyright by JTBC(http://jtbc.joins.com) All Rights Reserved.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예영준 논설위원이 간다] “비판은 하되 상대방 시각도 고려하는 도량 갖춰라”

    [예영준 논설위원이 간다] “비판은 하되 상대방 시각도 고려하는 도량 갖춰라” 유료

    ... 노부스케)와 박 대통령의 부친(박정희)이 정말로 친했으니까 앞으로 새로운 관계를 만들겠다'고 했다. 그러면서도 서툰 부총리를 보내 말도 안 되는 얘기를 했다. 그건 싸움을 하러 간 것 아닌가.” 이는 박근혜 대통령 취임식에 참석한 아소 다로 부총리가 박 대통령 면전에서 “한국과 일본은 역사 인식이 다를 수밖에 없다”며 “침략이란 단어의 정의는 학자에 따라 ...
  • WHO 총장 “더 많은 시신가방 원하나” 성난 트럼프 “지원 보류”

    WHO 총장 “더 많은 시신가방 원하나” 성난 트럼프 “지원 보류” 유료

    ... 회견에서 “제발 이 바이러스를 정치 쟁점화하지 말라”며 “더 많은 시신 가방을 원하지 않는다면 정치 쟁점화를 삼가야 한다”고 반박했다. WHO 비판은 트럼프 대통령이 처음이 아니다. 아소 다로(麻生太郞) 일본 부총리 겸 재무상도 지난달 26일 “WHO는 세계보건기구라기보다는 중국 보건기구 아니냐”며 “'CHO로 고치자'는 얘기가 왕왕 나오고 있다”고 비판했다. 이날 브리핑에 ...
  • WSJ “코로나 대응 실패, 중국에 복종 WHO 총장 책임” 유료

    ... “중국의 통제 능력을 믿는다”고 하는 등 수차례 중국의 코로나19 대응을 노골적으로 칭찬해 친중 논란을 빚었다. WSJ는 이를 두고 “WHO에 대한 중국의 영향력은 조직적이고 지속적”이라며 아소 다로(麻生太郞) 일본 부총리 겸 재무상이 지난달 “WHO 이름을 중국보건기구(Chinese Health Organization)로 고치자는 이야기가 왕왕 나오고 있다”고 말한 사실도 소개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