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아널드 피터슨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김정숙 여사, 5‧18 증언 美목사 가족에 편지…“희생 헛되지 않도록”

    김정숙 여사, 5‧18 증언 美목사 가족에 편지…“희생 헛되지 않도록”

    ... '5?18 광주민주화운동' 목격자이자 증언자인 미국인 목사들의 부인 마사 헌틀리와 바버라 피터슨에게 감사 편지와 건강식품선물을 보낸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29일(현지시간) 한겨레는 미국 ... 고(故) 아놀드 피터슨 목사의 부인 바바라 피터슨 여사. [뉴스1] 마사 헌틀리와 바버라 피터슨은 지금은 고인이 된 찰스 헌틀리(2017년 작고)와 아널드 피터슨(2015년 작고) 목사의 ...
  • 발언 바바리 피터슨 여사

    발언 바바리 피터슨 여사

    【광주=뉴시스】신대희 기자 = 16일 광주 서구 5·18기념문화센터 대동홀에서 '지금은 실천할 때'를 주제로 '2018 광주아시아포럼' 개막식이 열리고 있는 가운데, 아널드 피터슨 목사의 부인 바바리 피터슨(71) 여사가 발언하고 있다. 5·18 기념재단은 오는 18일까지 아시아인권헌장과 국가폭력 트라우마 국제회의, 아시아청년포럼, 아시아 풀뿌리단체 지원워크숍 ...
  • 아시아인권헌장 선포 20주년 맞아 '5·18정신 계승' 한뜻

    아시아인권헌장 선포 20주년 맞아 '5·18정신 계승' 한뜻

    ... 헌트리(76) 여사는 "정의를 향한 광주의 목마름과 갈구를 잊지 말아야 한다"며 "광주는 어둠 속에서 빛나는 빛을 가져오는 횃불임을 스스로 증명했다"고 강조했다. 계엄군 헬기 사격을 증언한 아널드 피터슨 목사의 부인 바바리 피터슨(71) 여사도 "5·18 항쟁 기간 희생했던 젊은이들의 죽음은 결코 헛되지 않았다"며 "그들이 있었기에, 진실을 말했던 이들이 있었기에 대한민국은 진전했다"고 ...
  • 5·18항쟁 증언 아널드 피터슨 목사

    5·18항쟁 증언 아널드 피터슨 목사

    【광주=뉴시스】신대희 기자 = 1980년 5·18 민주화운동 당시 광주의 참상을 세계에 알린 고(故) 찰스 헌트리·아널드 피터슨 목사의 부인 마사 헌트리(오른쪽)·바바리 피터슨 여사가 15일 오후 광주 서구 치평동 5·18 기념재단 시민사랑방에서 기자회견을 열었다. 사진은 아널드 피터슨 목사가 1995년 5월11일 5·18 민중항쟁을 증언하고 있는모습. 2018.05.15.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아널드 피터슨 “21일 오후 3시15분 헬기서 군중 쐈다”

    아널드 피터슨 “21일 오후 3시15분 헬기서 군중 쐈다” 유료

    아널드 피터슨(左), 조비오 신부(右) 1980년 5월 광주에서 군이 헬기 사격을 했다는 사실이 국립과학수사연구원의 분석과 광주광역시의 발표로 확인된 12일 정수만(70) 전 5·18 ... 검찰 수사 과정에서 5·18 당시 군의관이 헬기 사격에 대해 말했다. 그는 “(같이 있던) 피터슨의 말(헬기 사격)을 듣고 상공을 보니 헬기에서 사격을 하고 있었다. '타다닥' 하는 소리가 ...
  • 신군부, 헬기 총격 없었다더니…국과수 “185발 탄흔 확인”

    신군부, 헬기 총격 없었다더니…국과수 “185발 탄흔 확인” 유료

    ... 슬라브 사이 공간에 남아 있을 가능성이 있다”며 “천장 부분에서 탄환을 발굴하면 사용된 총기류 규명이 가능할 것”이라고 여지를 남겼다. 관련 기사 5·18 그날, 헬기서도 무차별 쐈다 아널드 피터슨 “21일 오후 3시15분 헬기서 군중 쐈다” 이번 국과수 감정서는 신군부와 정부 당국의 기존 주장과 어긋난다. 군 당국은 그동안 89년 국회 광주청문회와 95년 검찰의 5·18 수사 ...
  • 5·18 그날, 헬기서도 무차별 쐈다 유료

    ... (사용된 총기가) UH-1 헬기 양쪽에 거치된 M-60 기관총일 가능성을 완전히 배제할 수 없다”고 덧붙였다. 관련 기사 신군부, 헬기 총격 없었다더니…국과수 “185발 탄흔 확인” 아널드 피터슨 “21일 오후 3시15분 헬기서 군중 쐈다” 옛 전남도청에 들어선 아시아문화전당…'5·18 총탄 흔적 지우기' 논란 거세질 듯 이번 국과수 감정서는 5·18 당시 계엄군의 무자비한 진압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