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쓰레기 더미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쓰레기·오물 가득 찬 집에 어린 남매 방치한 엄마…징역 2년

    쓰레기·오물 가득 찬 집에 어린 남매 방치한 엄마…징역 2년

    인천지법 부천지원 전경. 심석용 기자 쓰레기와 오물이 가득 찬 집에 어린 남매를 장기간 방치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40대 엄마에게 법원이 실형을 선고했다. 6일 법조계에 따르면 ... 기관 취업 제한을 명했다. A씨는 지난해 10월~12월 경기 김포 양촌읍 소재 자택에서 쓰레기더미 속에 아들과 딸을 방치하고, 제대로 돌보지 않은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경찰이 남매를 ...
  • LH 경력 내세워 신도시 땅 '보상 브로커' 영업한 퇴직자들

    LH 경력 내세워 신도시 땅 '보상 브로커' 영업한 퇴직자들

    ... 없는 브로커가 생겨나면 시장 질서를 어지럽힐 수 있기 때문에 규제해야…] LH 출신 브로커들의 '보상비 뻥튀기' 수법은 프로 투기꾼 수준입니다. 이들은 주로 고물상을 노렸습니다. 쓰레기 더미 위에 폐지나 고철을 쌓아 안 보이게 한 뒤, 모두 재활용품이라고 속여 보상비를 더 받아내는 수법 등을 쓸 수 있다고 알려준 겁니다. 마치 투기 혐의를 조사받고 있는 LH 현직 직원들이 ...
  • [단독] LH 퇴직자들, 신도시 일대서 '보상 브로커' 활동

    [단독] LH 퇴직자들, 신도시 일대서 '보상 브로커' 활동

    ... 더욱이 그 내용을 봐도 도무지 정상적인 컨설팅이라고 할 수가 없습니다. 예를 들면 고물상에는 쓰레기 위에 고물을 덮어 두면 보상금을 부풀릴 수 있다며 눈속임을 제안하는 방식입니다. 계속해서 안태훈 ... '보상비 뻥튀기' 수법은 프로 투기꾼 수준입니다. 이들은 주로 고물상을 노렸습니다. 쓰레기 더미 위에 폐지나 고철을 쌓아 안 보이게 한 뒤, 모두 재활용품이라고 속여 보상비를 더 받아내는 ...
  • 생후 5개월 아기 쓰레기더미 속 방치한 30대 실형

    생후 5개월 아기 쓰레기더미 속 방치한 30대 실형

    생후 5개월 된 아기를 쓰레기더미 속에 방치한 30대에게 집행유예가 선고됐다. 법원 이미지 대구지법 형사1단독 이호철 부장판사는 25일 아기를 방치한 혐의(아동복지법 위반)로 기소된 ... 아동학대 치료 강의 수강을 명했다. A씨는 2019년 1월 오후 생후 5개월가량 된 B군을 쓰레기와 남은 음식물이 가득한 방에 홀로 남겨두고 집을 떠난 혐의를 받는다. B군은 3시간가량 방치된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진천 2만t, 영암 1만t…아직도 전국 27만t '쓰레기산'

    진천 2만t, 영암 1만t…아직도 전국 27만t '쓰레기산' 유료

    ... 충북 진천군 문백면 사양리 우경마을. 민가에서 1㎞ 떨어진 산속 공터에 들어서자 7m 높이의 거대한 쓰레기 더미가 보였다. 폐허가 된 폐기물 처리업체의 사업장 1만250㎡에 쓰레기 2만3000t이 2년 넘게 방치된 현장이었다. 이동수(58) 우경마을 이장은 “쓰레기 업체가 약 20일 동안 주민들 몰래 엄청난 양의 폐기물을 쌓아둔 뒤 치우지 않고 있어 피해가 이만저만이 ...
  • 미라로 발견된 3세, 아래층 외조부모도 반년간 몰랐다

    미라로 발견된 3세, 아래층 외조부모도 반년간 몰랐다 유료

    ... 아래층에 살던 아이의 외조부가 발견했다. 그는 계약 만료로 집을 비워달라는 집주인의 연락을 받고 자신들의 딸이자 아이의 친모인 A씨의 집을 방문했다. 당시 집은 난방이 되지 않았고 주위에는 쓰레기 더미가 가득했다. A씨는 이미 6개월 전인 지난해 8월 다른 곳으로 이사를 한 상태였다. 경북 구미서 3살 딸을 방치해 사망에 이르게 한 혐의를 받고 있는 친모 A씨가 설날인 지난 12일 ...
  • [서소문 포럼] 설레지 않으면 버리라는데

    [서소문 포럼] 설레지 않으면 버리라는데 유료

    ... 코로나19로 인해 집에 머무는 시간이 늘어나다 보니 쓰지 않거나 불필요한 물건이 눈에 들어온다. 과장해서 말하면 쓰레기 더미 속에서 사는 건 아닌가 생각한 적도 있다. 새해를 맞아 불필요한 물건을 정리하기로 했다. 우선 안 입는 옷부터 치웠다. 장 속에서 산더미 같은 옷이 쏟아져 나왔다. 그런데 버릴 옷을 가려내기가 생각처럼 쉽지 않다. 옷을 손에 들고 한참을 서 있다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