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십자가형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도핑 적발돼 120억원 날린 미국 조교사…경주마도 약물 안돼요

    도핑 적발돼 120억원 날린 미국 조교사…경주마도 약물 안돼요

    ... 고대 그리스의 시인 에우리 피데스는 '말을 더 빠르고 야만적으로 만들기 위해 인육을 먹였다'고 했다. 또 로마 시대에는 '전차경주에 출전하는 말에게 도핑을 위해 벌꿀주를 먹인 사람에게는 십자가형을 가했다'는 기록도 전해진다. 1900년경 영국의 조교사 조지 램톤은 약물이 투여된 경주마를 두고 “눈에서 불을 뿜으며, 땀을 비 오듯 흘리면서 마치 귀신에 홀린 듯 질주한다. 우승이 확정되고도 ...
  • 체코의 성당이 진짜 인간의 해골과 뼈로 장식된 까닭은?

    체코의 성당이 진짜 인간의 해골과 뼈로 장식된 까닭은?

    ... 명이 이곳에 묻혔다. 예수의 수제자인 사도 베드로도 그랬다. 로마 제국에서 종교적 핍박을 받던 초기 그리스도교인들은 로마의 지하 묘지인 카타콤베에서 기도하며 비밀 집회를 가졌다. 십자가형을 당한 베드로의 무덤 역시 카타콤베에 묻혔다. 베드로의 무덤 바로 위에 지은 게 바티칸의 성 베드로 대성당이다. 그러니 그리스도교인에게 무덤과 성당, 그리고 십자가는 서로 불가분의 관계다. ...
  • '고난' 전 예수가 오른 계단…300년 만에 본모습 공개

    '고난' 전 예수가 오른 계단…300년 만에 본모습 공개

    [앵커] 십자가형 선고 전 예수가 올라갔다는 로마의 성스러운 계단, 300여년 만에 본 모습이 공개됐습니다. 6년의 복원작업을 거쳤습니다. 앞으로 한 달만 더 공개가 된다고 합니다. 이지은 기자입니다. [기자] 순례객들이 계단에 입을 맞추며 무릎과 손을 짚고 올라갑니다. 28개 계단을 오르는 동안 예수의 고통을 묵상합니다. 예수가 로마제국의 유대 총독이던 빌라도로부터 ...
  • '고난' 전 예수가 오른 계단…300년 만에 본모습 공개

    '고난' 전 예수가 오른 계단…300년 만에 본모습 공개

    ... 이지은 기자입니다. [기자] 순례객들이 계단에 입을 맞추며 무릎과 손을 짚고 올라갑니다. 28개 계단을 오르는 동안 예수의 고통을 묵상합니다. 예수가 로마제국의 유대 총독이던 빌라도로부터 십자가형을 선고받기 위해 올라간 것으로 전해지는 '성스러운 계단'입니다. 로이터 통신은 "6년간의 복원 작업 끝에 성스러운 계단의 원래 모습인 순백의 대리석이 일반에 공개됐다고 보도했습니다. ...

동영상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도핑 적발돼 120억원 날린 미국 조교사…경주마도 약물 안돼요

    도핑 적발돼 120억원 날린 미국 조교사…경주마도 약물 안돼요 유료

    ... 고대 그리스의 시인 에우리 피데스는 '말을 더 빠르고 야만적으로 만들기 위해 인육을 먹였다'고 했다. 또 로마 시대에는 '전차경주에 출전하는 말에게 도핑을 위해 벌꿀주를 먹인 사람에게는 십자가형을 가했다'는 기록도 전해진다. 1900년경 영국의 조교사 조지 램톤은 약물이 투여된 경주마를 두고 “눈에서 불을 뿜으며, 땀을 비 오듯 흘리면서 마치 귀신에 홀린 듯 질주한다. 우승이 확정되고도 ...
  • 부활절의 명상을 위해

    부활절의 명상을 위해 유료

    ... 무엇이었는지 생각하기란 쉽지 않다. 기원전 1세기 로마의 노예들이 반란을 일으켰다. 지도자는 우리에게 배우 커크 더글러스로 기억되는 스파르타쿠스. 반란을 진압한 로마공화국 정부는 포로들을 십자가형에 처했다. 수도 로마에서 남쪽으로 뻗은 아피아 가도에 수많은 십자가를 세우고 노예들을 매달았다. 사람의 왕래가 잦은 1번 국도를 형장으로 택한 것은 공포심으로 저항의 싹을 자르기 위해서였다. ...
  • 죽음 앞에 선 인간 예수

    죽음 앞에 선 인간 예수 유료

    ... 받으심'입니다. 서울 명동성당 사제관 화단의 예수님 대리석상입니다. 인간 예수의 두려움과 체념의 목소리가 들리는 듯 합니다. “나의 원대로 마옵시고 아버지의 원대로 하옵소서.” 예수님은 로마제국의 십자가형을 받아 죽었지만 사흘만에 부활했습니다. 오늘은 부활절입니다. 사진·글=최정동 기자 choi.jeongdong@joongang.co.kr Copyright by JoongAng Ilbo ...